11 2021년 12월

11

길이야기 강원감영

조선 초(1395년) 행정구역 개편 때 강릉과 원주의 첫 글자를 따서 강원도를 만들고 원주에 감영을 설치했다 1395년부터 1895년까지 500년 간 512명의 관찰사가 이곳을 거쳐갔다 포정루(布政樓 · 사적 제439호) 관찰사가 집무를 보는 선화당으로 들어가는 진입공간에서 첫 번째로 위치한 출입구다 1395년(태조 4) 강원감영을 설치할 당시 건립되었으나 1592년(선조 25) 임진왜란 때 소실되었고, 1634년(인조 12) 강원감영을 복원할 때 재건되었다 포정루의 의미는 강원도에 부임한 관찰사가 시행하는 정사가 두루 잘 시행되는지 살펴보는 누각'이라는 뜻이다 포정루(布政樓) 편액 중삼문(中三門) 선화당으로 출입하는 진입공간에는 포정루 · 중삼문 · 내삼문이 있다 중삼문은 진입공간의 배치상 가운데 위치..

댓글 길이야기 2021. 12. 11.

11 2021년 12월

11

길이야기 강원감영 사료관

강원감영 사료관 · 행각(行閣) 조선시대 500년간(1395 · 태조 4 ~ 1895 · 고종 32) 국가의 지방통치기구였던 강원감영의 역사를 살펴보는 공간이다 강원감영 사료관 · 행각(行閣) 옥이 좌측에 있다 강원도 중심도시 원주 강원도 중심도시 원주 강원감영 강원감영 축소모형 19세기에 만든 옛 지도인 「강원감영도」에서 확인되는 감영의 모습을 본떠 만들었다 강원감영도에는 총 52동의 옛 건물이 그려져 있으나 본 모형에서는 강원감영의 주요한 시설이라 할 수 있는 49동의 건물을 재현했다 강원감영 역대 관찰사 명단 관찰사 조선의 왕이 각 도의 책임자로 보낸 관리를 당시에는 관찰사 또는 감사라고 불렀다 관찰사 신완의 편지(1646~1707) 과거시험 우등답안 묶음(1844) 홍만조 시고(18세기) 정선총쇄..

댓글 길이야기 2021. 12. 11.

07 2021년 12월

07

길이야기 나바위성당~강경역

강경읍 2일째로 익산 나바위성당을 가기로 했다 나바위성당은 우리나라 최초로 서품을 받은 김대건 신부가 귀국하면서 첫발을 내딛은 역사적인 곳을 기념하기 위해 세운 성당이다 지역은 익산이지만 강경읍에서 가깝다 성지 순례 후, 기차시간에 맞춰 행동하기로 했다 예수성심상 · 요셉 베르모렐(장약실) 신부 공적비 나바위 본당 초대 주임 요셉 베르모렐 신부가 1897년 본당을 건립하였다 당시 천주교는 박해를 받지 않았고 본당 설립 2년 후에는 신앙의 자유가 완전 보장되었다 그러나 요셉 베르모렐 신부가 본당을 설립한 이후 여전히 천주교에 적대감을 가진 지방 토착 세력 보수적인 주민들간 모진 갈등을 겪으면서도 1906년 나바위성당을 건축하였다 1908년 부주교직을 수행하기 위해 나바위 본당을 떠났다 이 비는 22년 동안..

댓글 길이야기 2021. 12. 7.

07 2021년 12월

07

길이야기 구)한일은행(강경역사관)

구)한일은행(강경역사관 · 등록문화재 제324호) 1905년 자본금 50만원의 한호농공은행 강경지점으로 설립했다 현재 건물은 1913년 신축하여 일제에 의해 조선식산은행 강경지점으로 사용되다가 해방 후 한일은행 강경지점으로, 다시 충청은행 강경지점으로 바뀌면서 명실공히 근대 시기 번성했던 강경지역의 상권을 대변하는 대표적인 금융시설이다 현재 강경역사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구)한일은행(강경역사관) 건물 6 · 25전쟁 당시 폭격으로 지붕 부분이 파괴되었다가 그 후 원형을 살려 일부 다시 복원하였다 건물 오른쪽에 창고, 뒤쪽에 살림집을 두고 있다 구)한일은행(강경역사관) 현관 코니스 부분의 화려한 장식과 규모에 비해 입구를 작게하고 또 철문으로 하여 은행으로서의 기능적 고려를 엿볼 수 있다 강경역사관 내부 천..

댓글 길이야기 2021. 12. 7.

07 2021년 12월

07

길이야기 구) 강경노동조합(강경 역사문화안내소)

구) 강경노동조합(강경 역사문화안내소 · 등록문화재 제323호) 1925년 건축된 일본 목조건축 양식 건물로 건축 당시 2층 건물이었으나 현재는 1층만 남아 있다 강경노동조합은 강경포구에서 하역작업을 하던 노동자들이 결성한 조직체로 당시 상업이 크게 발달했던 강경에서 큰 영향력을 갖고 있었다 구) 강경노동조합(강경 역사문화안내소) 건물 구) 강경노동조합 건물 모형 1925년 건축된 일본 목조건축 양식 건물로 건축 당시 2층 건물이었다 강경의 명소 사진 노동조합 안내판 이화원 전시되어 있는 사진이다 강경노동조합 신축기념(대정 14년 10월) 구) 강경노동조합 건물 복원 전 모습(1980년대) 강경 근대건축물 사진과 책 강경 근대건축물 사진 * (2021. 12. 5)

댓글 길이야기 2021. 12. 7.

07 2021년 12월

07

길이야기 강경 팔괘정

조선 현종 때 우암 송시열은 스승인 김장생이 임리정을 건립하고 강학을 시작하자 스승과 가까이 있고 싶어 하는 제자의 마음에 임리정에서 150m 정도 떨어진 곳에 팔괘정을 건립하였다 건물 뒤 암벽에는 우암 송시열이 썼다는 청초안(靑草岸), 몽괘벽(夢掛壁) 등의 글자가 있다 팔괘정(八卦亭 · 충청남도 유형문화재 제76호) 조선 인조 때 우암 송시열이 세운 건물로 퇴계 이황, 율곡 이이를 추모하며 제자들에게 강학하던 곳이다 팔괘정(八卦亭) 정면 3칸, 측면 2칸의 겹치마 팔작지붕으로 되어 있다 전체적으로 보아 팔괘정과 임리정은 조선시대 정자 건축 양식의 대표적인 건물이며 한식 가옥 연구에도 중요한 자료가 된다 몽괘벽(夢掛壁) 건물 뒤 암벽에 우암 송시열이 썼다는 글자다 청초안(靑草岸) 우암 송시열이 쓴 글자로..

댓글 길이야기 2021. 12. 7.

05 2021년 12월

05

길이야기 강경 임리정

사계 김장생이 1626년(인조 4)에 건립하여 후학들에게 강학하던 곳으로 원래 황산정이라고도 했다 이곳에는 우암 송시열이 쓴 현판이 걸려 있으며 "자신의 처신과 행동거지에 신중을 기하라"는 의미가 있다 임리정 수호사적비(臨履亭守護事蹟碑) 임리정(臨履亭) 건물은 정면 3칸, 측면 2칸인데 왼쪽 2칸은 대청이고 오른쪽 1칸은 온돌방이며 그 전면에는 반 칸을 안으로 들여 위는 누마루로, 아래는 불을 때는 아궁이로 만들었다 임리정기비각(臨履亭記碑閣) 임리정기비(臨履亭記碑) 김상현이 글을 짓고 김영목이 써서 1875년(고종 12)에 세웠다 팽나무 보호수 수령 320년 · 품격 시나무 임리정(臨履亭) 임리정(臨履亭) 팽나무 임리정 안내판 * (2021. 12. 5)

댓글 길이야기 2021. 12. 5.

05 2021년 12월

05

길이야기 강경 죽림서원

강경 죽림서원(竹林書院 · 도지정 유형문화재 자료 제75호) 조선시대 사설 교육기관으로 선현에 대한 봉사와 후진을 양성하는 교육적 기능을 겸하여 설립된 곳이다 1626년(인조 4)에 창건하여 황산서원이라 하고 율곡 이이, 우계 성혼 두 분 선생을 향배해 오다가 후에 사계 김장생을 추배하였다 1665년(현종 6)에 죽림서원으로 사액을 받고 정암 조광조, 퇴계 이황 선생을 추배하였으며 그 후에 우암 송시열 선생을 추배하였다 죽림서원 홍살문 죽림서원은 논산 최초의 서원이다 죽림서원 이곳은 1653년(효종4) 송시열과 윤선거가 만나 주희의 사상을 비판하고 개혁적 사상을 가진 윤휴를 두고 논쟁을 벌였던 곳이다 윤휴는 논어, 맹자, 중용, 대학 사서의 경전을 주희와는 다르게 해석을 내렸는데 주희의 해석만을 절대적으..

댓글 길이야기 2021. 12.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