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백스-아스트라제네카 백신 83.5만 회분 도입(관계부처합동)

댓글 0

판교핫뉴스

2021. 5. 12.

코백스-아스트라제네카 백신 83.5만 회분 도입(관계부처합동)

작성일2021-05-12 최종수정일2021-05-12 담당부서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 

 

 

코백스-아스트라제네카 백신 83.5만 회분 도입 

- 신속 도입·사용을 위한 국내 절차 진행, 5∼6월 예방접종에 활용 - 

 

□ 범정부 백신도입 TF(팀장: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는 코백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83.5만 회분이 5월 13일 19시 도착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5월 14일부터 6월 초까지 공급되는 개별 계약 아스트라제네카 723만 회분과 이번에 공급되는 83.5만 회분을 더하면 총 806.5만 회분으로,

 

- 5~6월 화이자 백신 500만 회분을 더하면, 상반기 1,300만 명 1차 접종 목표 달성을 충분히 지원할 수 있는 물량이다. 

 

【 참고: 백신 도입 현황 및 계획 (’21.5.13. 기준, 단위: 회분) 】

백신 종류 계약 물량 도입 완료 도입 예정

~2분기 3분기 4분기

합계(누적) 19,200만 583만 1,832만 약 1억 약 1.9억

아스트라제네카 2,000만 157.4만 723만 소계 약 8천만 약 9천만

화이자 6,600만 287.4만 412.6만 1,249만

코백스 아스트라 2,000만 126.7만 83.5만

제네카

화이자 11.7만 29.7만

노바백스, (노)4,000만 - (271만, 협의 중)

모더나, 얀센  (모)4,000만

(얀)600만

현재까지 공급사와 협의된 물량으로 이후 상황에 따라 일부 변동 가능성 있음

 

 

 

○ 이에 더하여, 상반기 도입이 예정된 코백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총 210.2만 회분 중 잔여 물량 83.5만 회분은 6월 중 공급 예정이다. 

 

□ 이번에 코백스를 통해 공급되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5월 14일부터 진행되는 2차 접종과 ‘코로나19 예방접종 5~6월 시행계획’에 따라 5월 27일부터 시작되는 1차 접종에 활용된다. 

 

○ 이 중 일부는 5월 14일부터 진행되는 2차 접종에 활용하고, 나머지는 5월 27일부터 시작되는 60~74세 어르신(’47~’61년생),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 유치원‧어린이집 및 초등학교(1‧2학년) 교사와 돌봄인력 등의 1차 예방접종에 활용된다. 

 

【 참고: 코로나19 예방접종 5~6월 시행계획 】

 

접종대상자 사전예약 접종기간

70∼74세 (1947∼1951년생) 5. 6. ∼ 6.3. 5.27. ∼ 6.19.

65∼69세 (1952∼1956년생) 5.10. ∼ 6.3. 5.27. ∼ 6.19.

60∼64세 (1957∼1961년생) 5.13. ∼ 6.3. 6. 7. ∼ 6.19.

만성중증호흡기질환자 5. 6. ∼ 6.3. 5.27. ∼ 6.19.

유치원·어린이집 및 초등학교(1·2학년) 교사·돌봄인력 5.13. ∼ 6.3. 6. 7. ∼ 6.19.

* 대상군별로 순차적으로 예약이 시작되므로 실제 접종일은 예약 현황에 따라 변동 가능

 

□ 정부는 이번 코백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 최대한 신속하게 국내에 공급될 수 있도록 선제적으로 행정절차를 진행하였다. 

 

○ 범정부 백신도입TF는 코백스 퍼실리티 및 각 부처와 협의, 외교부를 통한 재외공관의 협조 등을 통하여 도입 일정을 구체화하였으며, 

 

○ 질병관리청은「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의 개발 촉진 및 긴급 공급을 위한 특별법(이하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 특별법」)」에 따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긴급사용승인을 요청하였다. 

 

* Catalent 社(이탈리아) 생산, WHO 긴급사용목록 등재(‘21.4.16.)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미 국내외에서 사용 중*인 백신임을 고려하여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 안전관리·공급 위원회’ 심의를 거쳐 긴급사용을 승인**하였으며, 이는「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 특별법」에 따라 긴급사용을 승인한 첫 사례라고 설명하였다.

 

* 국외 사용현황: (긴급사용승인) 영국 등 39개국, WHO (조건부허가) 유럽 등 35개국

** 공중보건 위기상황에 적절히 대처하기 위하여 국내 긴급한 공급이 필요한 경우 수입업자가 해외 백신 등을 수입하여 공급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로 기존 「약사법」에 따른 특례 수입과 동일

 

○ 정부는 이후 통관 절차 및 운송 등도 신속하게 진행하여 해당 백신이 원활하게 예방접종에 사용되도록 할 계획이다. 

 

□ 권덕철 범정부 백신도입TF 팀장은 “앞으로도 코백스 퍼실리티와 긴밀한 소통을 통해 백신을 차질없이 도입해, 11월 집단면역을 달성할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참고>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 개요

참고 코백스 퍼실리티(COVAX Facility) 개요

 

□ (코백스* 퍼실리티) CEPI, GAVI**, WHO가 참여하여 코로나19 백신의 개발 및 공급을 지원하는 글로벌 협력체(’20.6.4.~)

 

* (COVAX) COVID-19 Vaccines Global Access

 

** CEPI(Coalition for Epidemic Preparedness Innovations): 전염병대응혁신연합 

GAVI(Gavi, the Vaccine Alliance): 세계백신면역연합

 

□ (목적) 국제적으로 코로나19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하여 개발 백신의 충분하고 공평한 배분

 

□ (거버넌스) 자부담국이 참여하는 SFP(Self-Financing Participant), 개도국을 위한 AMC(Advanced Market Commitment)로 구성

 

○ (SFP) 백신 공동구매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국가별 인구 20% 수준의 백신 구매를 확약하거나 구매 기회 참여(우리나라, 미국, 호주 등)

 

* 고·중소득국이 참여하는 경우, 백신 구매 선급금을 납부하여 재정 마련 → 제약회사와 先구매 계약·공급

 

○ (AMC) 개발도상국에 대한 백신의 공평한 분배 목적, 재정 부담 없이 참여

 

【 코백스 퍼실리티 거버넌스 매커니즘 】

 

 

 

□ (배분방식) 코백스 내부 검토위원회를 통해 참여국 접종 준비 여부, 국가 간 형평 배분 등을 고려하여 배분 대상국 및 일정 결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