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통화기금(IMF), 세계경제전망(WEO) 수정 발표-세계경제성장 전망은 6.0% 유지, 한국은 4.3%로 0.7%p 상향

댓글 0

판교핫뉴스

2021. 7. 28.

국제통화기금(IMF), 세계경제전망(WEO) 수정 발표-세계경제성장 전망은 6.0% 유지, 한국은 4.3% 0.7%p 상향

2021.07.27. 다자금융과

 

‘21.7월 국제통화기금(IMF) 세계경제전망(WEO)* 수정 발표

 

- 세계경제성장 전망은 6.0% 유지, 한국은 4.3%로 0.7%p 상향 -

 

- 우리정부 및 주요기관 전망치 중 최고, G7 중 성장률 상향폭 세 번째 -

 

- 경제성장률 상승 등으로‘21년 부채비율도 1.3%p 개선 -

 

* World Economic Outlook, IMF는 통상 4월ㆍ10월 세계경제전망(WEO), 1월ㆍ7월 세계경제전망 수정(WEO Update) 발표

 

1. 주요 내용

 

※ 국제통화기금(IMF)은 ‘21.7.27(화) 22:00(워싱턴 D.C 현지시간 7.27(화) 09:00) 세계경제전망(’Fault Lines Widen in the Global Recovery’)을 수정 발표

 

□ (세계경제전망) ’21년 성장률 6.0%로 유지(’22년 4.9%, +0.5%p)

 

ㅇ 다만, ’21.4월 전망시보다 국가간 불균등 회복이 심화되는 양상

 

□ (국가그룹별) 대체로 선진국은 상향, 신흥ㆍ개도국은 하향조정

 

ㅇ (선진국) 백신공급 확대, 미국의 경기부양책 등에 힘입어 ’21년 5.6%로 0.5%p 상향조정(’22년 4.4%, +0.8%p)

 

* 주요국 ’21년 성장률(%) : (美)7.0(+0.6%p) (유로)4.6(+0.2%p) (英)7.0(+1.7%p) (日)2.8(△0.5%p) 

 

- (한국) ’21년 4.3%로 0.7%p 상향(’22년 3.4%, +0.6%p)

 

ㅇ (신흥국) 인도의 코로나 확산과 중국의 긴축재정 등을 반영하여 ’21년 6.3%로 △0.4%p 하향조정(’22년 5.2%, +0.2%p)

 

* 주요국 ’21년 성장률(%) : (印) 9.5(△3.0%p), (中) 8.1%(△0.3%p)

□ (위험요인) 백신보급 지연, 미국 경기부양책 축소 가능성, 인플레이션 압력에 따른 금융긴축 등의 하방위험 상존

 

ㅇ 국제 백신공급 협력 등에 따른 코로나 조기 종식과 소비ㆍ기업투자 등 경제활동 조기 정상화로 상방위험이 혼재

 

□ (정책권고) 국가간 불균등한 회복 완화 및 세계경제 회복세 지속을 위해 국제공조 강화 및 적극적인 정책 유지 권고

 

ㅇ (국제공조) 저소득국 백신공급 확대, 특별인출권(SDR) 일반배분 및 저소득국 채무재조정 등을 통한 취약국가 유동성 지원 강화

 

ㅇ (재정정책) 지출 우선순위를 백신, 인프라, 보건 등에 두고 미래 대비를 위한 투자시 재정준칙 등 건전성 관리 노력 필요

 

ㅇ (통화정책) 인플레이션 압력이 명확할 때까지 긴축을 지양하되, 기대치를 넘는 회복시 빠른 정책전환 및 시장 소통 강화 

 

ㅇ (금융리스크) 좀비기업 급증에 대비하여 기업감독, 파산ㆍ회생지원 등 강화, 외채 만기연장 등 대외 건전성 확보 당부

 

ㅇ (미래대비) 마지막으로 국제 탄소가격 부과, 녹색분야 인프라 투자를 통해 기후변화 대응 및 지속가능한 성장 도모 

 

□ (재정전망 및 금융안정) 글로벌 재정수지는 소폭 개선, 금융시장 여건은 안정세 유지

 

※ 재정모니터(Fiscal Monitor), 금융안정보고서(Global Financial Stability Report)는 통상 업데이트시에는 포함되지 않으나, 금번은 부록에 첨부

 

ㅇ 선진국 재정수지는 미국 경기부양책 감소로 GDP 대비 △9.9% (+0.4%p), 일반정부부채는 GDP 대비 122.5%로 동일

 

- (한국) 재정수지는 △2.9%로 유지, 정부부채는 51.8%로 하향(△1.3%p) 

 

ㅇ 주택가격 상승, 낮은 자산시장 변동성 등에 대응하여 급격히 통화정책 기조를 전환하는 것은 금융시장의 위협요인이 될 가능성

2. 평 가

 

□ 국가간 경기회복 속도의 격차가 더욱 심화되는 가운데 우리 경제의 성장 전망을 크게 상향조정한 것은 매우 큰 의미

 

➊ IMF의 전망치는 우리 정부 전망치(4.2%)를 상회할 뿐만 아니라, 주요기관 전망치 중 가장 높은 수준*

 

* ‘21년 한국성장률e(%) : (OECD) 3.8(5.31) (ADB) 4.0(7.21) (한은) 4.0(5.27) (정부) 4.2(6.28) (IMF) 4.3 

 

➋ 올해 성장률 조정폭 0.7%p는 선진국 평균(+0.5%p) 보다 높고, G7 국가 중 영국(1.7%p), 캐나다(1.3%p)에 이어 세 번째로 큼

 

주요 국제기구 등의 ‘21년 우리성장률 전망 ‘21년 성장률 조정폭 비교

 

 

➌ 금번 보고서에 포함된 30개국 중 ’21년, ’22년 성장률이 모두 상향 조정된 국가는 우리나라를 포함한 총 7개(선진국은 4개)에 불과

 

* <‘21년/’22년 성장률 조정폭>

(선진국, %p) 미국(0.6/1.4), 한국(0.7/0.6), 이탈리아(0.7/0.6), 호주(0.8/0.2)

(개도국, %p) 멕시코(1.3/1.2), 폴란드(1.1/0.7), 남아공(0.9/0.2)

(아시아, %p) 중국(△0.3/0.1), 일본(△0.5/0.5), 인도(△3.0/1.6)

 

➍ 코로나 충격에 따른 역성장의 기저영향을 제거한, ‘20~’21년 평균 성장률(1.7%)도 선진국 그룹(0.5%)을 큰 폭 상회

 

- 주요 선진국 중 미국(1.8%)에 이어 두 번째로 높은 수준

 

* ‘20~’21년 평균성장률(%) : (세계)1.4 (선진국) 0.5 (美) 1.8 (韓) 1.7

 

- ‘20~’22년 3년 평균성장률도 한국(2.3%)이 선진국 그룹(1.8%)을 상회

⇨ 지난해 코로나 충격을 최소화(△0.9%) 한 데 이어, 금년에는 주요 선진국 대비 빠르게 회복할 전망

 

G7 국가와 ‘20-21년 평균성장률 비교 한국과 선진국의 성장 모습

 

 

□ 한편, 세계경제전망과 함께 수정된 재정모니터(Fiscal Monitor)에서 우리나라의 일반정부부채 전망도 크게 개선

 

ㅇ 경제성장률 상승 등으로 우리나라 정부부채비율(D2)은 4월 전망에 비해 △1.3%p 하락(53.1 → 51.8%)

 

- 영국, 캐나다를 제외한 대부분의 선진국*이 악화된 데 반해 우리나라는 비교적 크게 개선

 

* ’21년 부채전망 변화(%p, 4월전망대비) : (美)+1.7(132.8→134.5%) (獨)+2.7(70.3→73.0%)

(佛)+2.0(115.2→117.2%) (英)△0.2(107.2→107.0%) (캐나다)△5.3(116.3→111.0%)

 

 

※ 자세한 내용은 www.imf.org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기획재정부 대변인

세종특별자치시 갈매로 477 정부세종청사 4동 moefpr@korea.kr

붙 임1 '21.7월, IMF WEO 성장률 전망

 

(단위 : %, %p)

경제성장률 2020년 2021년 2022년

‘21.4월 ‘21.7월 조정폭 ‘21.4월 ‘21.7월 조정폭

(A)  (B) (B-A) (C)  (D) (D-C)

세계 -3.2 6 6 0 4.4 4.9 0.5

선진국 -4.6 5.1 5.6 0.5 3.6 4.4 0.8

(소비자물가) -0.7 -1.6 -2.4 -0.8 -1.7 -2.1 -0.4

미국 -3.5 6.4 7 0.6 3.5 4.9 1.4

유로존 -6.5 4.4 4.6 0.2 3.8 4.3 0.5

독일 -4.8 3.6 3.6 0 3.4 4.1 0.7

프랑스 -8 5.8 5.8 0 4.2 4.2 0

이탈리아 -8.9 4.2 4.9 0.7 3.6 4.2 0.6

스페인 -10.8 6.4 6.2 △0.2 4.7 5.8 1.1

일본 -4.7 3.3 2.8 △0.5 2.5 3 0.5

영국 -9.8 5.3 7 1.7 5.1 4.8 △0.3

캐나다 -5.3 5 6.3 1.3 4.7 4.5 △0.2

기타 선진국 -2 4.4 4.9 0.5 3.4 3.6 0.2

한국 -0.9 3.6 4.3 0.7 2.8 3.4 0.6

신흥개도국 -2.1 6.7 6.3 △0.4 5 5.2 0.2

(소비자물가) -5.1 -4.9 -5.4 -0.5 -4.4 -4.7 -0.3

중국 2.3 8.4 8.1 △0.3 5.6 5.7 0.1

인도 -7.3 12.5 9.5 △3.0 6.9 8.5 1.6

러시아  -3 3.8 4.4 0.6 3.8 3.1 △0.7

브라질 -4.1 3.7 5.3 1.6 2.6 1.9 △0.7

멕시코 -8.3 5 6.3 1.3 3 4.2 1.2

사우디 -4.1 2.9 2.4 △0.5 4 4.8 0.8

남아공 -7 3.1 4 0.9 2 2.2 0.2

붙 임2 '21.7월, IMF FM 전망

(단위 : %, %p)

GDP 대비 재정수지 GDP 대비 일반정부 부채비율

‘19년 ‘20년 ‘21년 ‘19년 ‘20년 ‘21년

‘21.4월 ‘21.4월대비 ‘21.4월대비 ‘21.4월대비

대비

세계 △3.7 △10.3 0.5 △8.8 0.5 83.7 98.7 1.4 98.8 △0.1

선진국 △3.0 △10.9 0.8 △9.9 0.4 103.7 122.8 2.7 122.5 0

미국  △5.7 △14.7 1.1 △13.3 1.8 108.2 133.6 6.5 134.5 1.7

유로존 △0.6 △7.2 0.4 △7.9 △1.2 84 98 1.2 100.1 1.9

독일 1.5 △4.5 △0.3 △7.2 △1.8 59.7 69.7 0.8 73 2.7

프랑스 △3.1 △9.2 0.7 △9.3 △2.1 97.6 115.1 1.6 117.2 2

이탈리아 △1.6 △9.5 0 △11.1 △2.3 134.6 155.8 0.2 157.8 0.6

스페인 △2.9 △11.0 0.5 △8.6 0.4 95.5 120 2.9 120.1 1.8

일본 △3.1 △10.7 1.9 △9.2 0.2 235.5 254.6 △1.6 256.5 0

영국 △2.3 △13.5 0 △11.7 0 85.2 103.7 0.1 107 △0.2

캐나다 0.5 △10.9 △0.2 △7.4 0.4 86.8 117.8 0 111 △5.3

한국 0.4 △2.2 0.6 △2.9 0 42.1 47.9 △0.8 51.8 △1.3

신흥국 △4.7 △9.7 0.1 △7.1 0.5 54.8 64 △0.3 65.1 0

중국 △6.3 △11.2 0.2 △8.3 1.3 57.1 66.3 △0.5 70.3 0.7

인도 △7.4 △12.8 △0.5 △11.3 △1.3 73.9 89.4 △0.2 90.1 3.5

러시아 1.9 △4.0 0.1 △1.1 △0.3 13.8 19.3 △0.1 18 △0.1

브라질 △5.9 △13.4 0 △6.3 2 87.7 98.9 0 91.8 △6.6

멕시코 △2.3 △4.5 0.1 △3.3 0.1 53.3 61 0.4 59.9 △0.6

사우디 △4.5 △11.3 △0.2 △3.5 0.3 22.8 32.5 0.1 30 △1.0

남아공 △5.3 △12.0 0.2 △9.2 1.3 62.2 77.1 0 77.5 △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