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 제조 공정 자동화·지능화 전환으로 해외 이전 막는다-와이어링하네스 등 공정품질 기술개발(혁신형R&D, 고도화) 10개 과제 선정

댓글 0

판교핫뉴스

2021. 8. 2.

중기 제조 공정 자동화·지능화 전환으로 해외 이전 막는다-와이어링하네스 등 공정품질 기술개발(혁신형R&D, 고도화) 10개 과제 선정

담당부서 제조혁신지원과 등록일 2021.08.02.

 

 

중기 제조 공정 자동화·지능화 전환으로 해외 이전 막는다

- 와이어링하네스 등 공정품질 기술개발(혁신형R&D, 고도화) 10개 과제 선정 -

 

□ 해외 이전이 많은 제조 중소기업 공장 내 노동집약적‧고위험 공정의 자동화‧지능화가 시급한 10개 과제*에 대해 기술개발 지원

 

* ①자동차(와이어링하네스 등) 4개, ②플라스틱 3개, ③뿌리기술 2개, ④코로나 진단 1개

 

□ 향후 과제별로 2년간 10억원의 기술개발 비용 지원

 

중소벤처기업부(장관 권칠승, 이하 중기부)는 해외 공장의 국내 복귀를 촉진하고 국내 공장의 해외 이전을 방지하기 위해 제조 공정을 개선하는 ‘2021년 공정‧품질 기술개발’ 과제 10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국내 높은 생산비용으로 이미 해외로 이전*했거나, 이전할 가능성이 높은 제조 중소기업 공장을 대상으로 노동집약적‧고위험 공정을 자동화‧지능화 공정으로 전환하는 기술개발을 지원한다.

 

* 해외진출기업의 국내복귀 장애요인(’20, 중소기업중앙회) : 국내 높은 생산비용(63.2%) > 현지 내수시장 접근성(25.0%) > 노동·환경 등 국내 규제(9.9%)

 

올해 과제 선정은 지난 4월 공고와 외부전문가의 현장평가(’21.6~’21.7)를 거쳐 △국내 공장의 해외이전과 해외 공장의 국내복귀 수요, △노동집약도・산업재해율 등 공정개선 필요성, △생산유발・고용효과 등 정부지원 필요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10개 과제는 자동차 분야 4개, 플라스틱 분야 3개, 뿌리 기술 분야(용접‧주조) 2개, 코로나 진단 분야 1개이며, 과제별로 2년간 10억원의 기술개발 비용을 지원한다.

 

주요 선정 과제는 다음과 같다

 

❶ 와이어링 하네스 자동화 공정 기술개발 (케이엠 디지텍)

 

와이어링 하네스는 자동차 내 전자부품을 전기적으로 연결하는 배선 뭉치로 다양한 전선 종류‧길이 등 규격화가 어려워 대부분 공정이 수작업에 의존하고 있다.

 

이에 대부분 와이어링 하네스 제조 공장이 해외 저임금 국가(중국‧베트남‧멕시코)로 이전되어 운영 중이나 코로나19에 따른 수입 단절로 현대차 생산 중단 사태가 발생(’20.2) 된 바 있다.

 

향후 와이어링 하네스 장비 제조사인 케이엠디지텍은 전 공정*을 1개의 단위 자동화 공정화하는 기술개발 후 제조사(경신 등)에 자동화 장비를 납품해 생산성 향상(70% 인력·공간 감축)과 해외공장의 국내 복귀를 유도할 예정이다.

 

* (현재 공정) 전선 절단·탈피, 전선 종류별 정렬, 커넥터 삽입 및 배선 뭉치화, 검사・포장 등 

 

❷ 건설장비 대형용접구조물의 자동화‧지능화 공정 기술개발 (전진중공업)

 

건설장비는 고장력 대형구조물화 되고 있으나 까다로운 접합성과 용접성능을 요구하는 자동화 난제기술로 수작업 의존과 고위험(중량물 취급·유해가스)으로 전문 인력의 고령화와 구인이 곤란한 상황이다.

 

이에 건설장비(콘크리트 펌프카 등) 제조사인 전진중공업(주)은 제조 공정 일부를 터키 임가공 위탁과 인도 반조립상태 수출(CKD) 하고, 추가적으로 국내 공장을 해외 이전(중국·인도 등)을 하는 것을 검토 중이다.

 

향후 제관공정 간소화, 용접공정 자동화 및 용접‧검사공정의 스마트공장화* 기술개발을 통해 품질향상(60%)과 원가를 절감(30%)해 전 공정의 국산화와 해외 공장이전 없이 설비 운용인력(10명) 추가고용 예정이다.

 

* 용접(두께‧입열량) 및 검사(용접변형‧균열치수 등) 조건의 데이터 수집‧분석 및 최적 조건 도출 후 자동 용접‧검사를 실시해 생산성 향상에 기여

 

중기부는 매년 10개 과제 규모로 꾸준히 공정개선 기술개발을 지원할 예정이며,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기부(www.mss.go.kr)와 중소기업기술개발사업 종합관리시스템(www.smtech.go.kr)을 누리집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중기부 박종찬 스마트제조혁신기획단장은 “이 사업은 인건비, 구인난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의 생산성 향상과 원가를 개선해 제조기업의 해외 유출을 방지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것”이라고 기대했다.

 

 

붙 임 선정 과제별(10개) 세부 내용

 

구분 품 목 주요 기술개발 내용

(주관연구기관)

해외공장국내복귀 와이어링 · 자동차 및 전자제품에 전기신호를 전송하는 역할을 하는 배선뭉치로, 조립작업 등이 수작업에 의존함에 따라 全 공정의 단위 자동화 공정화 기술개발을 통해 생산성 향상(70% 인력·공간 감축), 해외공장(중국‧베트남)의 국내 이전(국내 고용 9,000명)에 기여

하네스

(케이엠디지텍)

수입 산업‧농업용 타이어 · 산업‧농업용 비공기압 타이어는 노동집약적 공정, 유해물질 노출 등을 이유로 중국에 위탁생산(OEM) 중으로 향후 공정 자동화 및 스마트공장化를 통해 생산시간 단축(80%), 원가절감(20%)으로, 중국 OEM 대신 국내 공장 신설·생산 및 고용 창출(39명) 기대

대체 (대동이브이)

의료용 · 코로나19로 인해 진단키트 수요가 급증 하고 있으나 대부분 공정이 수작업에 의존하여, 현재 일부 공정의 중국 임가공 위탁생산 및 모로코로 제조 공장 이전 검토 중이나, 全 공정의 단위 자동화 공정化 및 스마트공장化를 통해 생산비용 감소(24.8%), 불량률 감소(2% → 0.1%)로, 全 공정의 국내 생산체계 구축(30명 추가고용)

진단키트

(피씨엘)

건설장비 · 건설장비는 고장력 대형구조물化(100kg/㎟, 10m, 6톤) 되고 있으나, 수작업 의존 및 고위험(중량물 취급·유해가스)으로 제조 공정 일부를 저임금 국가(터키)로 임가공 위탁 및 해외 이전(중국·인도 등)을 검토 중이나, 제관공정 간소화, 용접공정 자동화 및 용접‧검사공정의 스마트공장화 기술개발을 통해 품질향상(60%), 원가절감(30%), 터키 임가공 공정의 국산화(추가고용 10명) 기대

대형용접구조물

(전진중공업)

국내공장 해외이전방지 자동차 · 진동・소음 방진재의 일부 제조공정은 수작업 및 유기용매 노출로 작업자 안전 및 생산성 저하 발생되어, 베트남 공장 이전할 예정(46억원 투자) 이나, 세정・접착제 도포 공정 자동화 기술개발을 통해 생산성 향상 및 열악한 제조환경 개선(유해가스 차단) 등으로 공장 해외이전계획 철회(추가고용 78명) 기대

진동‧소음 방진재

(대영알앤티)

플라스틱 표면처리 · (주)금성지앤씨는 자동차 안개등을 생산하는 업체로서, 일부 공정이 수작업(근골격 피로) 및 유해가스(IPA) 노출 등 작업자 기피로, 인도로 공장 이전 추진 중이나, 표면처리(세정‧코팅) 공정의 로봇 자동화 기술개발을 통해 생산성 향상(4배), 유해가스 노출 차단으로 공장 해외이전계획 철회(추가고용 37명) 기대

(금성지앤씨)

플라스틱 사출품 · 플라스틱 사출‧검사 공정은 숙련 노동자에 의존하여 균일한 품질 유지 및 인력 수급에 어려움이 있고, 주 고객사도 공장을 이전함에 따라, 실력산업(주)도 베트남으로 공장 이전을 검토 중이나, 사출‧사상‧도장 공정의 스마트공장화 및 검사‧포장 공정의 자동화 기술개발을 통해 원가 절감(46%~68%), 불량률 감소(6.8%→2%)로 오프쇼어링 방지(AI・로봇 인력 22명 추가 고용) 기대

(실력산업)

폐플라스틱 · ㈜알케이는 2차전지 분리막을 재생원료(식품용기·부품 트레이에 활용)로 생산하고, 개방형 공정으로 인한 유해가스·안전 등 문제로 구인의 어려워 베트남으로 공장 이전 협의 중이나, 향후 용융‧성형‧냉각‧·건조‧절단 공정을 밀폐 구조의 단위 자동화 공정化 기술개발을 통해 불량률(42.9%) 및 산재 감소로 공장 해외이전계획 철회(추가고용 7명) 기대

재활용

(알케이)

브레이크패드 · 현재 대부분 공정이 수작업, 악취 노출, 인건비 상승 등으로 베트남으로 공장 이전을 검토 중이나, 공정 중 작업환경이 취약(악취 노출 등)한 도포-접착-연마 공정의 자동화 기술개발을 통해 단순 노동인력 감축(28명→8명) 등 생산성 향상을 바탕으로 오프쇼어링 방지(자동화 설비 운영 인력 10명 추가 고용) 기대

(삼성정밀)

연속주조제품 · 태경연주(주)는 펌프용 로터, 자동차 기어, 유압부품 등에 활용되는 주물소재를 삼성전자, 현대기아차, 두산 등 국내 제조업체에 제공하는 기업이나, 1,400ㅇ 고열과 단순 반복 작업 환경으로 인한 구인의 어려움 및 고객사의 해외이전으로 제조공장의 중국 이전을 검토한 바 있음

(태경연주)

· 향후 용해‧용탕 공정의 스마트공장化(MES 활용 원자재 정량 투입), 세척・검사・적재 공정의 적합한 AI딥러닝, 머신비전 및 로봇 기술개발을 통해 불량률 감소(5% → 1%), 열악한 제조환경 개선(재해로 인한 근로손실률 16% → 5%)으로 공장 해외이전계획 철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