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중소기업과 글로벌 방산기업 간 부품공급망 구축 관련 협력의 장 마련-글로벌 부품공급망 구축을 위한 업무협의회 개최

댓글 0

판교핫뉴스

2021. 10. 20.

국내 중소기업과 글로벌 방산기업 간 부품공급망 구축 관련 협력의 장 마련-글로벌 부품공급망 구축을 위한 업무협의회 개최

작성일 2021.10.20.

 

 

국내 중소기업과 글로벌 방산기업 간 부품공급망 구축 관련 협력의 장 마련

- 글로벌 부품공급망 구축을 위한 업무협의회 개최 - 

 

 

 

 

 

 

< 글로벌 부품공급망 구축을 위한 업무협의회 개요 >

 

 

 

 

  • 일시/장소 : ‵21. 10. 20. (수) 오전 10:00 ~ 11:30 / ADEX 2021 세미나장3

  • 주최 : 방위사업청

  • 주관 : 국방기술진흥연구소

  • 목적 : 국내 중소기업과 글로벌 방산기업 간 부품공급망 구축 관련 협력의 장 마련

  • 참석 : (해외 방산기업) Airbus, Raytheon, Safran, Thales  

          (국내 중소기업) 동일쉘터, 비츠로셀, 사이언, 세운테크놀로지, 이엠코리아,

           아이블포토닉스, 연합정밀, 제노코, 한스웰, 세종알로이, 정화엔지니어링

 

 

❍ 방위산업 육성 및 방산수출 활성화를 지원하는 방위사업청과 국방기술진흥연구소(이하 국기연, 소장 임영일)는 10월 20일(수) “글로벌 부품공급망 구축을 위한 업무협의회”를 개최하였다. 방위사업청이 주최하고 국방기술진흥연구소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방산수출 역량을 보유한 국내 중소기업이 세계적인 글로벌 방산기업의 부품공급망에 진입할 수 있도록 비즈니스 협력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다.

❍ 이번 행사에서 국기연은 국내 중소기업이 글로벌 방산기업의 부품공급망에 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 업무활동 결과를 발표하였고, 이와 관련하여 국내 중소기업 5개사가 Raytheon사의 협력업체로 등록되어 협력업체 인증서 수여식이 진행되었다. 또한 국내 중소기업의 글로벌 부품공급망 편입과 관련한 협력 업무에 적극 기여한 Raytheon사 및 Airbus사에게 공로상을 수여하였다. 

 

❍ 이번 업무협의회에서 글로벌 방산기업 4개사는 중점 추진사업과 관심품목 정보를 공유하였으며, 국내 중소기업 4개사는 자사의 수출유망품목을 소개하였다. 

 

❍ 임영일 국기연 소장은 ”국기연은 앞으로도 해외 및 국내 방산업체 간 상호 관심분야를 공유하고 수출가능품목을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고, 수출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 방위사업청은 절충교역 정책의 중점을 방산기술 확보에서 방산수출‧방산육성으로 전환하고자 ‘절충교역’이라는 제도 명칭을 ‘산업협력’으로 변경하고 ‘산업협력 쿼터제’ 등 신규 제도를 도입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김은성 방위사업청 방위산업진흥국장은 ”이번 행사는 향후 시행될 산업협력 제도의 원활한 추진과 안정적 정착에 도움이 되며, 국제 방산시장에 진출하고자하는 국내업체들에게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밝혔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