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칠레 자유무역협정 제6차 개선협상 개최(10.26-28)-상품, 무역원활화, 디지털 경제, 성평등 등 8개 분과 협상 개최

댓글 0

판교핫뉴스

2021. 10. 26.

-칠레 자유무역협정 제6차 개선협상 개최(10.26-28)-상품, 무역원활화, 디지털 경제, 성평등 등 8개 분과 협상 개최

담당부서 자유무역협정이행과등록일 2021-10-26

 

 

 

한-칠레 자유무역협정 제6차 개선협상 개최(10.26-28)

- 상품, 무역원활화, 디지털 경제, 성평등 등 8개 분과 협상 개최 -

 

 

□ 한-칠레 자유무역협정(이하 ‘FTA’) 개선을 위한 제6차 공식협상이 10.26일(화)~28일(목) 3일간 화상으로 개최됨

 

 ㅇ 우리측은 산업통상자원부 이경식 자유무역협정교섭관을 수석대표로 산업통상자원부, 기획재정부, 농림축산식품부, 고용노동부, 환경부, 여성가족부 등 16개 부처 40여명의 정부대표단이 협상에 참여하며,

 

 ㅇ 칠레측은 외교부 펠리페 로페안디아(Felipe Lopeandia) 양자경제국장을 수석대표로 외교부, 재정부 등으로 구성된 대표단이 참석함

 

□ 한-칠레 FTA가 2004년 발효한 이래로 양국 교역*은 약 2.8배 확대되었으며, 우리의 칠레 수출 품목 수는 약 2.1배 증가하는 등 FTA는 양국 교역관계 발전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됨

 

    * 교역(억불) : (’03)15.7 → (’20)43.9 / 품목수(HS6단위, 백만불 이상) (’03) 55개 → (’20) 117개

 

 ㅇ 한편, 통상환경 변화 및 양국의 여타 신규 FTA 체결* 등의 이유로 한-칠레 FTA 개선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한국과 칠레는 2016년 11월 FTA 개선협상을 개시하고 5차례 공식협상**을 개최해왔음

 

    * 2004년 한-칠레 FTA 발효 후, 칠레는 중국(’06년 발효), 일본(’07년 발효) 등과 FTA 체결

 

   ** (1차) ’18.11월, (2차) ’19.7월, (3차) ’19.10월, (4차) ’20.11월, (5차) ’21.6월

□ 양국 협상단은 이번 6차 협상을 통해 상품, 무역원활화, 지식재산권, 디지털 경제, 협력, 노동, 환경, 성평등 총 8개 분야에서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할 예정임

 

□ 산업통상자원부 이경식 자유무역협정교섭관은 “칠레는 우리 기업의 중남미 진출 교두보일 뿐만 아니라, 조속한 한국의 태평양동맹* 준회원국 가입협상 개시 및 디지털경제동반자협정** 가입절차 가속화를 위한 협력 파트너”라고 평가하고,

 

    * 태평양 동맹(Pacific Alliance, PA): 칠레, 멕시코, 페루, 콜롬비아 4개국이 결성한 지역연합

 

   ** DEPA(Digital Economy Partnership Agreement): CPTPP 가입국인 칠레, 뉴질랜드, 싱가포르 3개국이 디지털 통상 주요규범 및 협력 강화를 위해 체결한 디지털무역협정

 

 ㅇ “한-칠레 FTA 협상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여, 칠레와의 경제협력 관계를 한층 더 공고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