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졸중환자 재활 분야 장기추적조사 10년간 연구 성과 발표-뇌졸중 초기 집중재활치료는 환자의 기능회복과 삶의 질 향상에 효과!

댓글 0

판교핫뉴스

2021. 10. 29.

뇌졸중환자 재활 분야 장기추적조사 10년간 연구 성과 발표-뇌졸중 초기 집중재활치료는 환자의 기능회복과 삶의 질 향상에 효과!

작성일2021-10-29 최종수정일2021-10-29 담당부서만성질환예방과

 

뇌졸중 초기 집중재활치료는 

환자의 기능회복과 삶의 질 향상에 효과!

 

 

- 뇌졸중환자 재활 분야 장기추적조사 10년간 연구 성과 발표 -

 

◇ 10년간 장기 추적 결과, 뇌졸중 발병 초기 기능상태가 발병 5년 시점의 장애 정도를 결정하는 주요한 인자로 확인

 

◇ 뇌졸중 집중재활치료(운동, 언어, 인지, 교육)가 환자의 기능 향상에 유의한 효과

 

◇ 뇌졸중 조기 증상 인지, 발생 시 신속 대처 및 집중재활치료 등 초기 치료․관리가 매우 중요

 

□ 질병관리청(청장 정은경)은 ‘뇌졸중 환자의 장기적 기능수준 관련요인에 대한 정책용역연구‘의 10년간 성과로 뇌졸중 초기 집중재활치료의 필요성과 효과를 확인하였다고 밝혔다. 

 

* 뇌졸중 환자의 재활분야 장기적 기능수준 관련요인에 대한 10년 추적조사연구(연구책임자: 삼성서울병원 김연희 교수) <붙임1 참고> 

 

○ 뇌졸중*은 우리나라 사망의 주요 원인 중 하나로 의료기술이 발달하면서 사망률이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으나, 인구 고령화가 진행됨에 따라 발병률은 증가하고 있으며, 그에 따른 뇌신경 후유장애로 재활치료가 필요한 사람도 25만 명*** 이상이다. 

* 뇌에 혈액을 공급하는 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면서 뇌가 손상되어 나타나는 신경학적 증상 

** 뇌혈관질환 사망률(사망원인통계) : ’13년 50.3명/10만 명 → ’20년 42.6명/10만 명

***장애인현황(보건복지부, 2013-2018)

 

○ 뇌졸중은 응급치료를 포함한 급성기 치료를 빨리 적용하는 것이 중요하며, 평생에 걸쳐 재발할 수 있기 때문에 재발 방지를 위해 꾸준한 위험관리와 약물복용이 필요하다. 

 

□ 뇌졸중 재활분야 장기추적조사는 뇌졸중 환자의 장기적 후유장애, 활동제한, 재활치료 여부 및 삶의 질 변화 영향 요인을 규명하는 연구를 수행 중에 있다. 

 

○ 이 연구 결과, 뇌졸중 발병 5년 시점까지도 환자의 24.4%는 독립적 일상생활동작수행 장애(K-MBI* 96점 이하)가 있었고,

* Korean version of Modified Barthel Index : 개인위생, 목욕하기, 식사하기, 용변처리, 계단오르기, 옷입기, 대변 조절, 소변 조절 보행, 의자차, 의자/침대 이동의 일상생활동작 수행을 평가하는 지표

 

- 환자의 발병 초기 3개월째 기능상태가 이러한 발병 후기의 장애 정도를 결정하는 주요한 인자였으며, 

 

- 뇌졸중 발병 3개월 시점의 운동, 이동, 삼킴, 언어기능과 일상생활동작 수준이 발병 후 5년까지의 일상생활동작 수행에 유의한 영향을 미쳤다. 

 

○ 뇌졸중 재활치료의 효과를 평가한 중재연구에서는 기존의 일반적인 재활치료에 비해 운동, 언어, 인지, 교육 집중재활치료가 환자의 기능 향상에 유의한 효과가 있었다.

 

- 또한 일반 재활치료에 비해 집중 재활치료(운동*, 언어, 인지, 교육)가 비용효과분석 및 비용효용분석에서 우월함도 확인하였다.

* 운동 집중재활치료: 일반 재활치료에 비하여 환자 1인당 연간 약 151만원의 사회적 비용 절감 효과 및 삶의 질 증진

 

□ 질병관리청 정은경 청장은 “뇌졸중 초기 집중재활치료는 뇌졸중 환자들의 기능 회복과 삶의 질 향상에 매우 큰 영향을 미치며, 장애를 개선하고 일상생활로의 복귀에 큰 도움이 된다”고 밝히며, 

 

○ “뇌졸중은 조기 증상인 한쪽 얼굴·팔·다리 마비, 언어장애, 어지러움, 시야장애 및 심한 두통이 갑자기 생기는 경우 최대한 빨리 가까운 전문병원에 방문하여 검사를 받으실 것”을 당부하였다.

 

<붙임> 1. 뇌졸중 재활분야 장기적 추적조사 연구 결과

2. 뇌졸중 홍보자료

 

 

 

 

붙임 1 뇌졸중 재활분야 장기적 추적조사 연구 결과

 

□ 연구 개요 

 

○ (연구과제명) 뇌졸중 환자의 재활분야 장기적 기능수준 관련 요인에 대한 10년 추적조사연구(KOSCO*)

 

- ’12년부터 전국의 11개 대학병원 및 대학교가 참여, 뇌졸중 환자 장기추적 정책용역 연구 수행(연구책임자: 삼성서울병원 김연희 교수)

 

* KOSCO : Korean Stroke Cohort for Functioning and Rehabilitation

 

○ 참여 연구기관

 

 

 

 

□ 연구 내용

 

○ 1차 코호트 구축(’12.8월~’15.5월, 전국 9개 대학병원, 환자 7,858명 대상) 후 10년간 기능상태 추적 조사(3~12개월마다)하여 뇌졸중 환자의 장기적 후유장애, 활동제한, 재활치료 여부 및 삶의 질 변화 영향 요인 연구

 

○ 2차 코호트 구축(’20.1~12월, 환자 2,515명 대상)하여 1차 코호트 결과와 비교·분석하는 연구 진행 중

 

□ 연구 결과

 

○뇌졸중 발병 후 3개월 동안 전 영역에서 기능이 회복되나, 고점에 이른 후에 기능 저하가 나타나며,

 

- 특히, 고령과 기능장애가 심한 환자는 발병 3년 이후 여러 영역의 기능 저하 진행

 

 

 

<그림 1> 뇌졸중 환자의 5년간 기능변화 양상

 

○뇌졸중 발병 초기에 집중 운동재활치료*를 받은 경우,발병 12개월 시점까지 운동기능(FMA), 보행기능(FAC), 전반적인 장애정도(MRS), 일상생활동작수행(K-MBI) 등의 호전에 유의한 효과 확인

* 집중 운동재활치료: 일반 운동재활치료**에 추가적으로 회당 60분, 주 5회, 4주간 총 20회 시행

** 일반 운동재활치료: 발병 3주부터 회당 180분, 주 5회, 4주간 총 20회 시행

 

 

 

 

붙임 2 뇌졸중 홍보 자료

 

□ 뇌졸중 예방과 관리 카드뉴스

 

 

 

 

 

□ 심근경색 및 뇌졸중 예방 홍보 포스터

 

 

□ 심뇌혈관질환의 예방과 관리를 위한 9대 생활수칙 홍보 포스터

 

 

□ 심근경색 및 뇌졸중 홍보영상

 

 

 

※ 위치: 질병관리청 아프지마TV(https://youtu.be/k_6Cag3hOx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