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주식회사-ESG컨소시엄, 친환경 모빌리티 배달 서비스 확대 MOU

댓글 0

판교핫뉴스

2021. 11. 17.

경기도주식회사-ESG컨소시엄, 친환경 모빌리티 배달 서비스 확대 MOU

 17일 판교 본사서 친환경 모빌리티 배달 서비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배달용 전기이륜차·전기자전거 도입 및 스마트 시범운영 지역 검토

문의(담당부서) : 코리아경기도주식회사 2021.11.17. 13:41:03

 

 

경기도주식회사-ESG컨소시엄, 친환경 모빌리티 배달 서비스 확대 MOU

 

 

○ 17일 판교 본사서 ‘친환경 모빌리티 배달 서비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 배달용 전기이륜차·전기자전거 도입 및 스마트 시범운영 지역 검토 

 

 

경기도주식회사가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기업으로 구성한 컨소시엄과 손잡고 '친환경 배달' 서비스 사업을 확대한다.

경기도주식회사는 17일 판교 본사에서 ESG컨소시엄과 '친환경 모빌리티 배달 서비스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ESG컨소시엄은 e-모빌리티 제조기업, 지역 거점 운영 기업을 중심으로 구성된 순수 민간 중소기업 연합 단체로, 메쉬코리아와 바로고, 무빙, 캐스트프로 등이 속해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친환경 모빌리티 배달 서비스와 배달특급 활성화 및 홍보를 위해 각각 보유한 자원을 공유하고, 수행에 필요한 사항을 상호 협력하게 된다. 

구체적으로 전기이륜차, 초소형전기차, 전기자전거 등을 도입해 환경오염을 최소화하고, 친환경 배송에 필요한 다양한 솔루션 및 모델을 개발해 스마트모빌리티 시범 운영 지구를 운영할 계획이다.

전기차 운영으로 탄소 배출 저감은 물론 연료비 절감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되며 전기충전소 관리 등을 통한 일자리 창출 효과도 클 것으로 예상된다.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는 “친환경이 중요한 현재 시대적 변화에 잘 따라간다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며 “협약을 계기로 전기이륜차 도입, 시범지역 선정 등 구체적인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종배 ESG컨소시엄 대표는 “공공과 민간의 역할을 잘 조합한다면 멋진 그림을 만들 수 있을 것 같다”며 “우리가 할 수 있는 부분은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1.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왼쪽)와 김종배 ESG컨소시엄 대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