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즈마 활용 폐유기물 고부가가치 기초원료화 기술개발 사업단 공고

댓글 0

판교핫뉴스

2022. 1. 27.

플라즈마 활용 폐유기물 고부가가치 기초원료화 기술개발 사업단 공고

부서 원천기술과

 

플라즈마 활용 폐유기물 고부가가치 기초원료화 기술개발 사업단 공고

 

- 이산화탄소(CO2)를 배출하지 않으면서 판매가능한 기초원료로 

재자원화 가능한 기술개발에 도전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임혜숙, 이하 ‘과기정통부’)와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오는 26일 ‘플라즈마 활용 폐유기물 고부가가치 기초원료화 기술개발 사업’의 사업단을 신규 선정한다고 밝혔다. 

 

□ 동 사업은 미래 사회경제적 파급력이 큰 도전적 연구테마를 민간전문가의 주도로 발굴․기획하는 ‘혁신도전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것으로,

 

ㅇ 특히 ‘플라즈마 활용 폐유기물 고부가가치 기초원료화’는 환경부와 과기정통부가 공동으로 산학연 수요 등을 고려하여 탄소중립에 기여할 수 있는 도전적 연구 지원을 위해 올해 신규 추진하게 되었다. 

 

□ 동 사업은 폐유기물을 소각, 매립, 재활용으로 처리하는 기존 방법과 달리, 플라즈마를 활용함으로써 이산화탄소를 배출하지 않으면서 폐유기물을 경제성이 있는 기초원료(에틸렌, 아세틸렌 등)로 재자원화 하며,

 

ㅇ 특히 고체, 액체 성상의 폐기물을 단일공정을 통해 자원화 가능한 기술개발을 목표로 한다는 점에서 도전성과 혁신성이 매우 큰 사업이다. 

 

□ 사업기간은 총 3년이며 올해에는 총 60억원이 투자되어 폐유기물을 C2 단량체로 전환하기 위한 전처리/제염기술, 전환공정 및 시스템화 기술, C2 생산 고도화 등의 기술개발을 추진하게 된다. 

 

 

□ 동 신규 사업 공고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환경부 및 한국연구재단,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ㅇ 사업 공고(1월 28일) 후 접수 마감은 3월 2일이며 3~4월 중 사업단장 선정위원회의 평가를 거쳐 사업단장을 선정할 예정이다. 

 

□ 과기정통부 이창윤 기초원천정책국장은 “폐유기물을 고비용 처리대상에서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대상으로 패러다임을 전환하는 데 동 사업이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ㅇ “앞으로도 탄소중립 기술혁신을 위해, 임무지향적이면서도 고난도의 도전적 원천기술개발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참고 (혁신도전형) 플라즈마활용 폐유기물 고부가가치 기초원료화 기술개발

 

1. 사업개요

 

□ (사업내용) 모든 성상(Phase)의 폐유기물을 종류/성상 제한 없이 단일 공정을 통해 기초원료(C2 단량체*)로 전환하는 공정기술개발

 

※ 폐기물 처리 사회문제해결을 위해 과기정통부‧환경부 공동으로 혁신도전 프로젝트 신규사업 기획

 

□ (기간/예산) ‘22~’25(총 3년), 270억원*

 

* 국고 270억원 (과기부 120억원, 환경부 150억원)

 

□ (사업주체) 과기정통부‧환경부(공동사업단 구성 예정)

 

2. 사업내용

 

□ 다양한 물성의 폐기물 분석 및 전처리·제염 기술 개발

 

ㅇ 폐기물 내 중금속, 산소·질소, 염분 등 불순물 제거 기술 개발 등

 

□ 폐유기자원 전환을 위한 플라즈마 공정 플랫폼 개발

 

ㅇ 플라즈마 활용 폐유기자원 전환 공정 및 해석기술 개발(scale-up포함) 등

 

□ C2 생산 고도화 및 부가가치화 기술개발

 

ㅇ 고농도 C2 생산을 위한 H2 및 C2 분리기술, C2간 분리기술 개발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