헝가리의 하은이네

헝가리에 살고있는 하은 ,하빈, 하겸이네 집입니다.

23 2022년 06월

23

하겸이의 성장일기 수영장 파티에 간 울 아들

화요일 오후에 씨마오 엄마한테서 메시지가 왔다. 집에서 수영장 파티에 하겸이를 초대하고 싶다고. 당연히 O.K 지요~~~ 그래서 수요일 오후에 한 시간 일찍 픽업하고 싶다고 학교에 메일을 보내고 일찍 가서 울 아들 데리고 출발. 아메리칸 스쿨을 한참 지나서 골목골목 올라가니 전망을 너무 좋다. 계단이..... 계단이..... 씨마오 엄마한테, "넌 운동이 필요 없겠다. 아기 안고 매일 왔다 갔다 하면" 했더니 웃으면서 맞단다. 왜 씨마오 엄마가 말랐나 했더니 이 집에 살아서 그런가 싶다. 나처럼 무릎이 약한 사람은 절대 안 되지...ㅎㅎㅎ 경사가 심한 곳을 계단처럼 만들었는데 괜찮다. 아이들은 재밌겠구나... 싶다. 집은 넓지는 않지만 거실에서 보이는 전망이 좋다. 헐~~~! 뻘러찐따에 아이스크림을 넣어..

22 2022년 06월

22

하겸이의 성장일기 프랑스 학교 (LFGEB) 축제

처음 메일로 안내 포스터를 봤을 때는 그냥 학교 액티비티 하는 아이들의 작은 음악회인 줄 알았었다. 울 아들이 유치원에 입학했을 때 코로나가 시작되어 3년이 지났고, 대부분의 활동이 취소되었는데 드디어 드디어 그동안 못한 행사들을 한다. 학교가. 오후 3시 부터 시작한 신나는 축제다. 특별한 건 방과후 오후 3시부터 밤 9시 30분까지 한다는 거다. 인원을 체크하기 위해서인지 학년과 이름을 확인하고 손등에 도장을 찍어 주어서 출입이 좀 지체가 되고 줄이 길게..... 엄마들은 줄을 서고 아가들이 저리 모여서 뛰고 놀고 또 뛰고... 우리도 도장을 찍고 입장. 역시나 제일 먼저 줄을 선 곳은 점핑 캐슬이다. 100% 나뚜루. ㅎㅎㅎ 무 첨가 아이스크림이라고. 아이들한테는 역시 아이스크림이지요. 분명 울 아..

21 2022년 06월

21

하은,하빈이네 일상들 헝가리는 이제 방학에 들어 가는 구나...

지난 주로 헝가리 학교는 다 종업식, 졸업식이 끝나고 이번 주부터 방학이다. 울 아들 학교는 다음 주까지 학교에 가야 하지만서도. 지난주, 병원 앞에 주차를 하는데, 8학년 졸업식을 연습하고 있다. 헝가리 졸업식에서는 위는 흰색, 아래는 검은색을 입고 모두들 저렇게 어깨에 손을 얹고 학교를 한 바퀴 돌아서 동네를 한 바퀴 돌기도 한다. 그 길을 재학생 후배들이 꽃으로 장식을 하고 졸업하는 선배들 뒤를 따라서 함께 걷는다. 울 딸들 헝가리 학교에 다닐 때 마당의 꽃 꺾어다가 테이프로 학교 복도, 벽, 문에 붙이고 풍선 들고 서 있다가 뒤따라 함께 행진을 했었는데. 지난 주로 헝가리 학교 8학년 졸업이 끝나고 종업식도 다 하고, 정말 두 달의 긴 방학이 시작되었다. 이른 시간에 태산이 산책을 시켜야 했다. ..

15 2022년 06월

15

하은,하빈이네 신앙고백 영국 성공회 아침 기도문

아침에 태산이 산책시키면서 청파 감리교회 아침 묵상을 듣고.... 김 기석 목사님 말씀을 들었다. 아침에 듣다가 영국 성공회 하루를 시작하는 기도문을 말씀하시는데 가슴에 담겨서 여기에 정리한다. 잊지 말고 딸들도 꼭 보라고. 오늘 우리 가운데 오셔서 우리 마음을 거처로 삼아 주십시오. 종일 토록 우리 안에 머무시어 우리가 잘못과 어리석은 선택을 하지 않도록 지켜 주십시오. 오늘 하루 우리가 아무에게도 해를 끼치지 않게 해 주시고 선한 일을 행하게 해 주십시오. 우리를 도우시어 주님과 더불어 그리고 이웃들과 더불어 깊은 사랑의 친교 속에 머물게 해 주십시오. 오늘 우리가 다른 이들이 주님께 바치는 기도의 응답이 되게 해 주십시오. 우리로 하여금 주님이 지극히 사랑하시는 이 세상의 희망의 징표로 살아가게 해..

13 2022년 06월

13

하겸이의 성장일기 울 아들의 8살 생일 파티

4월에 예약한 장소로 아침에 케이크 찾아서 울 아들이랑 갔다. 큰 누나랑 아빠는 민서 누나 졸업식이 있어서 누나 학교로 갔다가 1시쯤 오고. 울 아들이랑 엄마만 생일 파티 장소로. 울 아들이 생일 파티에 초대한 친구들에게 줄 답례 선물. 일주일 전에 우리 집 다육이들 분 갈이 하면서 하겸이 친구들에게 줄 선물을 따로 화분에 심었다. 2층으로 올라가니 울 아들 생일 파티 테이블이 준비되어 있다. 오~~~~ 주말이라서 프리미엄으로 예약 했더니 도넛, 막대 사탕, 과자, 젤리... 준비해 좋고, 음료수도 사과주스, 물 , 탄산수 무제한 제공이란다. 그리고 생일 케이크 하기 전에 두 종류의 피자도 준다고. 우리 하겸이의 좋은 친구들. 유치원, 1학년, 2학년(3반에 다 있는 친구들). 그리고 3학년. 나라도 다..

10 2022년 06월

10

헝가리 생활정보 헝가리 주유 값이....

1. 주유소 기름값 작년? 헝가리 전체 기름 값을 통일해 버렸다. 헝가리 정부가. 난 장 보러 갈 때 오숑에 가서 기름을 넣고는 했었다. 거기가 다른 주유소보다 많이 쌌기 때문에. 그런데 이제 기름값이 어디나 다 똑같아서 그냥 집 근처에 가서 기름을 넣는다. 처음에 정말 이해가 안 갔다. 어떻게 주유소 기름 값을 자율적이 아니라 정부가 통제해서 하나로 정리할 수가 있지? 했었다. 그런데 얼마 전에 헝가리 정부가 또 다른 법을 발표했다. 이제 헝가리 차량과 외국 차량에게 주유값을 다르게 적용하겠단다. 설마..... 어떻게....? 했는데, 어제 기름 넣으러 주유소에 갔더니 정말 그랬다. 헐~~~~ 무조건 기름을 넣으면 외국인 등록 차량으로 가격이 나온다. 기름 1l에 774,9 포린트 (1.95유로) 다...

08 2022년 06월

08

하겸이의 성장일기 프랑스 학교 Olympic Day

비 오면 어쩌나 엄마만 계속 일기예보 보면서 걱정하고, 아들은 전혀 날씨에 대한 걱정은 아예 안 하는 눈치고. 날이 좋아 어찌나 다행이던지. 높이뛰기부터 시작한 울 아들. 1학년, 2학년 6반이 종목마다 돌아가면서 한다. 그다음은 멀리 뛰기. 음.... 울 아들 집에서 연습 좀 합시다. 3학년 때는 더 멀리 뛰어 보자고, 울 아들. 다음은... 축구공 차서 골대에 넣기. 두 번을 차는데 울 아들은 첫 골은 골인~~~ 두 번째는 아쉽게 밖으로 나갔다. 초시계 2개로 초를 쟀다. 울 아들이 몇 초에 들어왔는지는 모르지만 그냥 잘했다. 실내로 들어와서는 훌라후프 굴리기. 울 아들 훌라우프가 멀리멀리 오래오래 굴러갔다. 공 멀리 던지기. 마지막으로 장애물 달리기. 허들 하나도 안 넘어뜨리고 잘 달린 울 아들. ..

06 2022년 06월

06

하은,하빈이네 일상들 코마롬 엘림 열방 교회에 다녀왔다.

금요일 남편이... 코마롬에서 사역하시는 신 은규 목사님께서 전화를 주셔서 월요일에 삼겹살을 가지고 간다고 말씀을 드렸단다. 헐~~~~ 그동안 선교사 모임에 참석해 달라는 말씀을 가끔 들어도 항상 거절해 왔었다. 좋은 말로 평신도 선교사라고 표현도 하시고, 누구나 선교사의 삶을 살고 있기에 오시라고.... 그래도 우린 선교사는 아니다. 그런데 이번에 울 신랑이 신 목사님이 섬기는 열방 교회의 두루 선교회의 이사로 있기에 간다고 말씀을 드렸나 보다. 처음에는 "당신 혼자가. 선교사들 모임에 우리가 왜 가?" 그랬는데... 갔다. 삼겹살 썰고, 묵 쑤고, 명이 장아찌 챙겨서는..... 매번 거절하는 것도 죄송하기도 하고, 항상 우리 집에서 선교사님들 대접하거나 모시기만 했는데, 처음이다. 선교사 모임에 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