촌부일기

인삼을 사랑한 시골아낙네 사는이야기와 시골밥상

목련과 산수유

댓글 3

촌부일기/사는 이야기

2009. 3. 21.

 

 

 

 

요즘은 하루가 다르다

 

 

 

 

어제만해도 저렇듯 노란빛은 아니었는데..

 정신없이 일을 하다

 어느날 문득 고개를 들어보면

 

담장너머

 산수유가 흐드러지고

 목련이 향을 흩뿌리며 만개한다

 

그러다 아!! 하는사이

 진달래가 산을 붉게물들이고

 

그렇게...

 수없이 많은 봄꽃들을 보냈었다

 

그러나 이 봄 !!

이렇게 하나씩 사진에 담아

친구들과 함께할수 있어 행복하다 ^^

 

 

 

 

 

 

사업자 정보 표시
촌부일기 | 이경희 | 충청북도 음성군 금왕읍 금일로 64번길 82 | 사업자 등록번호 : 303-12-33927 | TEL : 010-2562-1298 | Mail : chonboo1212@hanmail.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1-충북음성군-59 호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