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 2021년 06월

12

20 2021년 05월

20

문화/축제·전시·공연 남녘 유람

칠지가람(七池伽藍) 천봉산 대원사 대원사 구품연지(九品蓮池)에서의 음악회. 대원사 극락전 달마도 극락전의 동쪽 벽에 그려진 벽화로, 한 승려가 달마대사에게 팔을 잘라 바침으로써 자신의 깊은 신심을 표현한 그림이다. 승려의 머리 옆에 작게 '신광선사단비'라고 기록되어 있어 혜가대사가 선종의 조사인 달마에게 팔을 잘라 바치면서 제자가 되길 원했다는 고사에 신광선사를 대입한 것임을 알 수 있다. 달마대사는 적갈색 옷을 입은 건장한 체구이며, 크게 뜬 눈과 찡그린 미간의 모습이 강렬한 인상을 준다. 팔을 잘라 바치는 신광선사를 보자 움찔 놀라는 순간의 모습을 잘 포착한 그림이다. 대원사 극락전 수월관음도 달마도와 마주한 서벽에 그려진것으로 해변가 바위에 걸터앉아 선재동자의 방문을 받고 있는 관음보살이다. 곁에 ..

14 2021년 05월

14

문화/축제·전시·공연 개토 고천제

개토開土 고천제告天祭 광주광역시 월봉서원 빙월당氷月堂 월봉서원 앞쪽 동네에 모 인사께서 집짓기를 위한 개토開土 고천제告天祭를 올리신다기에... 진행: 강기욱 선생님 쥔 내외의 '청수봉전淸水奉奠' 맑은 물 한 사발. 마음의 정화와 더불어 만물의 존재와 생성의 근원이라는 존재론적 의미와 함께, 우리민족에게 전승되어 온 가장 친숙한 생활의 일부분이기도 한 일상 의례라고 보면 되겠다. 발원문 낭독 有情無情 모든 衆生과 天地神明님께 告합니다.. 저희들이 여기 "광곡길 111번지" 집을 지어 노후에 편안하게 지냄이 목적이오니 부디 보살핌과 가호가 있으시길 바라옵니다. 당호는 臥牛山房으로 하며 모든이가 여기에서 편안케 함을 비옵니다. 辛丑年 사월 초사흘 현탁 올림 소지燒紙 헌배獻杯와 배례拜禮 일포 이우원 선생님의 축..

29 2021년 04월

29

문화/고천제 신축년 수도산 고비선원 산신제

辛丑年 修道山 高飛禪院 山神祭 전야제 박정선 명창 거창 가북면 소재 수도산 자락 고비마을의 아침. 멀리 보이는 산은 단지봉(민봉) 멀리는 보해산, 금귀산, 흰대미산, 양각산, 시코봉, 수도산으로 이어지는 라인. 산신제가 열리는 고비선원 무문관 오름길. 산자락 여기저기 피어나는 쇠물푸레나무꽃 고비선원 무문관 선원장 신원 대사의 '산신제' 개요 '산신제'에 참여해주신 경향 각지 다양한 이력의 인사 여러분. 사진 外 약 이십여 분께서 참여해주셨답니다. 한 분 한 분 모두에게 큰 감사와 함께 깊은 부복의 예를 올립니다. - 長城人 茶泉 拜上 -

29 2021년 03월

29

문화/축제·전시·공연 김지장 성보박물관

천봉산 대원사 '김지장 성보박물관' 석가모니 열반에 드니 해와 달이 부숴지고 오직 부처의 지혜만이 생사이 어둠을 밝혀주네 보살의 대자대비 고해에서 중생들을 구해주네 큰 서원을 세우고 홀로 오랜겁을 수행하여 중생을 구해내니 지장보살의 큰 덕성이어라 (전당문 350권) 754년 당대의 시성 이백이 김지장(金地藏) 스님의 명성을 듣고 구화산을 찾아와 남긴 '지장보살찬' 이다. 그때 이백의 나이 54세 였고 김지장 스님을 60세 되던 해였다. 평생 구화산에서 수행한 인덕 방장은 "김지장 스님의 외로운 신하가 되기를 원하고 지장보살의 진정한 아들이 되길 원한다" 고 발원하였다. 그리고 지장을 기리는 99미터 지장대불건립을 발원하였다. 인덕이 그 뜻을 이루지 못하고 열반에 들자 중국 정부에서 직접 추진하였다. 중국..

07 2021년 03월

07

문화/축제·전시·공연 배동신 / 양수아 展

광주시립미술관 제5 · 6 전시실 무등산 1960년. 종이에 수채, 54×79cm,광주시립미술관 소장 “수채화의 생명은 ‘물’에 있을 것입니다. 물이 가지는 속성, 물의 많고 적음에 따라 무수히 변화하는 농담(濃淡)은 동양적인 체질이라고 생각합니다. 의식주(衣食住)의 모든 면에서 서양이 기름끼가 도는 것이라면 동양은 물과 같은 담백하고 부드러운 생활습관을 가지고 있고 사람들의 의식이나 사고방식, 체질 또한 그러하다고 생각합니다. 서양적인 표현방법론이나 의식을 수용하면서도 동양적인 것의 체질에 맞는 재료를 선택하여 이 둘의 조화를 이루는 것이 수채화라고나 할까요” _ 배동신 화백 자화상, 1983년, 28.5x17.5cm, 수채 “무등산은 특히 덩어리가 큽디다. 무등산이 남도를 상징하는 것도 있겠지만, 제..

18 2020년 11월

18

문화/축제·전시·공연 박정선 명창의 적벽가

금환낙지(金環落地) 구례 운조루 고택(求禮雲鳥樓古宅) 유서 깊은 고택에서 열리는 박정선 명창의 '적벽가' 발표회. 박정선 명창의 고명 딸 새아 양의 사회. 운조루의 상징 타인능해(他人能解) 쌀 뒤주. 적벽가(赤壁歌) '삼국지연의(三國志演義)’ 중 적벽 대전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인물의 성격 변용 등, 여러가지 재창조 과정을 거쳐 판소리 사설로 엮은 적벽가. 판소리 다섯 마당 중 가장 웅혼함이 강조되기에 대체로 남성 창자의 소리를 떠올리지만, 여류 창자들의 소리도 나름 감상할 맛이 난다고 해야겠다. 여류 명창이신 오늘의 주인공 박정선 명창의 특기이자 장기인 '적벽가' 무대. 삼고초려(진양-우조), 고당상(高堂上, 진양-계면조), 서름타령(중중모리-계면조), 군사조련(자진모리-우조), 남병산 제단(중중모리 또..

01 2020년 11월

01

문화/고천제 2020 - 제8회 무등산 천제

무등산 천제단에서의 행사를 위해 단풍이 물들어 가는 증심사 계곡을 오릅니다. 당산나무 아래 당도. 건너편 새인봉 추색. 무등산 천제단 집전 : 황선진 선생의 여는 말씀 / 진행 : 나병남 선생 - 고천문 - 한울님 우러러 무등님 모십니다. 인류의 건방진 삶과 그릇된 문명의 길을 일깨우기 위해 온 코로나가 지구촌을 거침없이 흔들고 있는 때, 온 누리 뭇 생명을 지어내신 한울님의 크신 덕을 생각하며 빛고을 자손들이 맑은 가을 기운을 안고 삼가 엎드려 비옵니다. 천지신명님은 모두가 하늘이라는 생각, 평평한 땅 아래 사는 것들은 다 귀하다는 마음으로 평화와 평등의 땅 무등을 지으신 줄 아나이다. 그럼에도 그 아래 작은 사람들은 이리저리 부딪히고 휩쓸리고, 갈등하며 경쟁과 적자생존의 틀에서 헤아나지 못하고 있나이..

10 2020년 02월

10

30 2019년 11월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