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의 노래(詩)

무위여행 2007. 9. 18. 16:00
 

登龍門



잉어는 강물을 거슬러 올라가면 龍이 된다는데


시간을 거슬러갈 수 있다면

시간을 되새김질 할 수 있다면


돌아가려니 지금의 인연이 눈에 밟히고

가만히 있지만 현실이 가슴을 옥죄어 오고


이 자리에

이 모습으로

머무를 수밖에 없더이다. 죽어도

靜物밖에 될 게 없더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