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현의 잔잔한 미소

웃음이 약이다. 그냥 빙그레 웃자.

정안천 연못

댓글 0

공주의 공원(산책로)/정안천생태공원

2021. 11. 24.

2021년 11월 23일 화요일

 

공주 정안천 연못의 겨울새들을 보았습니다.

맑은 정안천 냇물이 유유히 흐르고 

내 건너 서 있는 나무의 잔영이 보기 좋습니다.

 

오리들이 주둥이를 자기 몸속에 파묻고 휴식을 취하는 모습이 한가롭습니다.

 

왜가리인지 목이 긴 새가 냇물을 걷는 모습을 한참이나 바라보았습니다.

고기 잡는 모습을 보려 했지만, 그런 모습은 볼 수 없었습니다.

 

정안천 연못도 겨울로 들어갑니다.

화려했던 여름을 생각하면서 새봄을 기다려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