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현의 잔잔한 미소

웃음이 약이다. 그냥 빙그레 웃자.

사진 보고 이야기하기

댓글 0

자료실/생활기록

2022. 1. 21.

2022년 1월 20일

 

오늘 찍은 사진들이다.

사진을 한 장, 한 장 보면서 해설을 해야겠다.

그냥 버리면 소용없는 일이므로

나중에 기억을 더듬기 위해서 사진 설명을 해 본다.

 

론볼 체육관 앞이다.

일찍 도착해서 눈을 쓸었다.

많이 쌓인 건 아니지만, 회원들 다니는 길이 미끄럽지 않도록 대강 쓸었다.

눈을 쓸고 나니 마음마저 깨끗하다.

 

 

 

론볼 체육관에서 나와 산책길 밑에 보이는 정자다.

이곳은 주로 파크골프 회원들이 쉬는 곳인데

요즈음은 한겨울이라 설렁하다.

 

 

 

눈 온 메타세쿼이아 길이다.

어젯밤 온 눈이 쌓여서 양 옆이 하얗다.

가운데는 눈을 쓴 것 같아 보이는데 바람에 날려서 눈이 없어졌다.

 

 

 

 

의당면 청룡리 마을 풍경이다.

메타세쿼이아가 끝난 길을 계속 걸어가면 둑방 길이다.

그 의당면 꽃길에서 본 풍광이다.

멀리 의당면 사무소 건너편 어느 집의 하얀 연기가 정답다.

 

 

 

둑길을 돌아오면서 보이는 고속도로 교각이다.

오른쪽 끝은 산을 파서 고속고로를 만든 모습이다.

당진 대전 간 고속도로다.

차들이 지나는 소리가 시끄럽게 들린다.

 

 

 

당진 대정 간 고속도로

 

 

 

 

 

 

 

론볼이 끝나고 11시 5분쯤, 복지관을 지나는 시내버스를 탔다.

540번 버스 안이다.

대부부 행복충남 버스 카드 이용자들이다.

 

 

 

 

금강교를 건너려고 다리를 들어섰다.

 

 

 

 

 

무지개다리 부근이다.

 

 

 

.

금강교 남단의 웅진탑이다

 

 

 

 

공산성 서문인 금서루이다.

 

 

 

공산성 방문자 센터

 

 

 

유구서 점심 먹고 금강온천에서 목욕하고 시민운동장 옆을 걸으면서 찍은 사진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