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현의 잔잔한 미소

웃음이 약이다. 그냥 빙그레 웃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