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혁현의 잔잔한 미소

웃음이 약이다. 그냥 빙그레 웃자.

18 2022년 05월

18

공주의 공원(산책로)/공주 제민천 산책로 급하지 않습니다. 이 한 장의 사진

2022년 5월 15일 이 사진 한 장 어떻습니까? 언뜻 중학동에서 '제민천 사진 공모전'에 제출할까도 생각했던 사진입니다. 그냥 평범한 한 장의 사진이지만, 쉽게 포착하기 어렵다고 생각했습니다. 대통교 난간 위에 환한 꽃 화분이 있어서 누군가 아름다운 공주 가꾸기에 노력하는구나를 생각하면서 주변 경관과 함께 감상을 했지요. 중학동의 아름다운 마을 가꾸기 활동에 찬사를 보냅니다. 제민천 사진 공모전도 중학동을 널리 알리기 위한 활동 중의 하나이겠지요. 5월 16일 마감이었으니 많은 사람이 좋은 사진을 응모했겠지요.. 결과가 발표되면 보고 싶네요. 사실 지금 제민천 냇물 가에 꽃창포가 노랗게 피어나고 여기저기 메꽃이며 다른 꽃과 풀 그리고 나무들이 5월을 즐기고 있습니다. 그런 가운데 냇물에서 제민천 옆 ..

18 2022년 05월

18

18 2022년 05월

18

자료실/생활기록 오늘은 또 무슨?

공주시 웅진동까지 공주 시내버스 125번을 타고 갔다. 웅진동 공주의료원에서 내려 건강검진 담당 부서에 들러 채변 용기를 얻었고 의료원과 문예회관 사이 농로를 걸으면서 지금 시골 농사 장면을 살폈다. 길 가에서 자연스럽게 달려서 커가는 뽕나무 오디를 보았고 비닐 씌운 밭에서 고추모가 튼실하게 자라는 모습이었다. 근처 텃밭을 보며 알뜰하게 잘 관리하여 지날 때마다 이곳 사람들이 부지런해 보인다. 금강온천에는 오늘따라 온천 온 사람이 적어서 여유 있게 온천을 즐겼다. 천연 온천수가 나를 가끔 부른다. 오늘도 온천수를 즐겼다. 금강온천 맞은편에 공주 시민운동장이다. 걷다가 시민운동장을 넘겨다 보니 텐트가 18개나 쳐져있고 내일 있을 그라우드 골프 대회를 준비하는 것 같았다. 오는 길에 또 125번 버스를 문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