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티나무하우스

느티나무 밑에서 시를 읽고 쓰고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느티나무하우스 이야기

03 2021년 07월

03

행복여행 양평 단월면 봉상리 산책

오후부터 비가 많이 온다고 해서 오전에 급히 서둘러 산책길에 나섰다. 용문방향으로 가다가 미처 들어가보지 못한 길이 보여 내려가보니 단월면 봉상리다. 횡성으로 가는 경강로 오른쪽으로 내려가는 길이다. 경강로 왼쪽에는 봉상2리 마을회관도 있다. 오늘의 산책은 오른쪽의 마을에서 했다. 농로를 걸어가며 파랗게 자라는 벼들의 작은 하늘거림이 예뻤다. 주황색 알들이 줄기에 붙어있는 것도 있다. 우렁이알들이다. 친환경으로 농사짓는 방법의 하나다. 비닐하우스에서 수조같은 곳에 무언가 있어 가까이 가보니 우렁이를 키우는 곳이었다. 오른쪽길로 꺾으니 쿨쿨팜펜션(구 핑크하우스)가 네가지 이상의 칼라로 벽을 칠해서 멀리서도 잘 보인다. 흑천을 바라보며 걸을 수 있는 산책길이 뒤편으로 있어서 가보니 그 펜션의 뒷마당이 보였다..

댓글 행복여행 2021. 7.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