느티나무하우스

느티나무 밑에서 시를 읽고 쓰고 자연과 더불어 살아가는 느티나무하우스 이야기

06 2021년 09월

06

행복여행 양평 서종면 문호6리 마을회관 주변 산책

서종면에 문호리가 있는 것은 알았지만 문호6리까지 있는 줄은 몰랐다. 원래 부용사를 가려고 했는데 지나쳐서 들어가본 곳이 산 가까이 가다가 물이 괴어 더 걸을 수가 없어서 돌아나왔다. 이왕 양서면으로 온 김에 드라이브나 하자고 가던 길에 들어가본 곳이 문호6리 마을회관앞이다. 주차장도 넓어서 편안히 주차를 하였다. 이성근미술관이 있는 길로 들어서서 가면 문호6리 마을회관이 나온다. 마울회관 벽에 그려진 벽화들이 바랜 듯 안바랜듯한 색으로 그려져 있다. 절벽과 정자, 소나무와 산들이 그려진 한국화다. 누가 그렸을까? 보통 벽화라면 진하고 강렬한 색으로 그리는데 말이다. 마을회관 건립에 애를 쓴 기증자의 기념비가 놓여져있다. 깨끗한 길을 걸으며 특색있게 지어진 집들이 풍경과 합쳐져 품격을 더한다. 대추카페도..

댓글 행복여행 2021. 9.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