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향기로운 예술

댓글 25

일상을 담는 프리즘

2021. 1. 23.

click 

 

 

 

 

 

 

 

 

 

 

 

 

 

 

 

 

 

 

사랑은 향기로운 예술

 

1.남성은 에로틱하나 여성은 로맨틱 하다.

그래서 남성의 사랑엔 진실이 없고 흑심만이 가득하다고 한다.

그러나 여성은 로맨틱한 분위기를 더 좋아하기 때문에, 사랑하는 사람보다 '사랑' 그 자체를

그리고 사랑이라는 어휘를 더 사랑하고, 연인을 가졌다는 그 사실만으로 황홀해지고,

'누군가로부터 사랑받고 있다는 정감에' 혼자서도 도취된다고 한다.

 

2.그래서 여성은 사랑하는 사람과 말없이 걷던 푸른 숲길을, 또 마주앉아 향기로운 차를 마시던 예뿐 찻집을,

그리고 한송이 꽃을 건네받던 그 황홀한 순간을 오래토록 못잊어 한다. 잊지 않으려고 애쓰기도 한다.

 

3.혼자 있는 시간이면

이 눈부신 기억을 황홀히 떠올려 음미하고 새김질하고,

또 찬란하게 비춰보고, 닦으며 녹이슬까 겁내기도 한다.

 

4.과거 홀로이 사랑했음이 이뤄지지 못한사랑을,

신비의 상자속에 보관하여,

인생의 소중한 보배로,

원할 때 떨리는 손으로 뚜껑을 열어 꺼내보며 거기에 도취되어 싶어지기도 한다.

 

5.여성들은 남성들을 사랑하되 그의 실체보다는 자신이 꿈꾸는

이상형의 보자기를 씌워서 사랑하기도 한다.

 

6.첫사랑은 누구에게나 반수면 상태같이 몽롱한 환상이며,

그 환상이 데려다주는 아롱대는 아지랑이, 꿈길을 걷는 기분인 것이다.

 

7.그러나 환상과 기분이 그럴뿐이지, 첫사랑의 실제는 그렇지 못한 경우가 더 많다.

그러나 여성은 비록 첫사랑을 이뤄지지 못했을지라도,

첫사랑은 언제나 제 맘대로 이렇게 꾸미고저 하는

실제와는 너무다른 환상으로 떠올리고 싶어하는 것이다.

 

8.첫사랑의 실패는 10년 또는 20년쯤은 그의 정신연녕을 성숙시켜주고,

사랑은 모름지기 실패할수록 향기로운 예술이며, 아푼많큼 더높은 완성에 이르는 길이 된다 하겠다.

 

 

그러나 불행스럽게더 세상엔 사랑하기전에 먼저 감정의 손익계산을 따져보는 연인들이 더 많아져 현재 이러한 사랑은 사회를 삭막하기 이를 뿐이다.(유안진)


click 

 

'일상을 담는 프리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계 제일 큰 교회  (92) 2021.01.31
천국은 직분으로 들어가는 것이 아니라  (55) 2021.01.29
한국교회 현실  (47) 2021.01.27
토지는 하나님의 것  (45) 2021.01.25
사랑은 향기로운 예술  (25) 2021.01.23
고려 대장경  (10) 2021.01.21
글로벌한 민족  (0) 2021.01.21
두 국민  (34) 2021.01.19
성직자  (34) 2021.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