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예수님.닷컴

【Memento mortis(죽음을 기억하라)】【 Memento domini(주를 기억하라)】

' 얼어붙은 눈물'

댓글 0

처음 문을 열며

2021. 8. 10.

 

 

 

 

 

 

 

 

 

 

 

 

 

 

 

 

 

 

 

서양에서는 어머니가 시집가는 딸에게 진주를 주는 풍습이 있다.

이 때의 진주를 ‘Frozen Tears(얼어붙은 눈물)’라고 부른다.

 

아마도 딸이 시집살이하다가 속상해할 때 조개가 살 속에 모래알이 박힌 고통을 이겨내고 아름다운 진주를 만들어내는 것처럼 잘 참고 견뎌내라는 뜻일 것이다.

 

진주는 조개 안에서 만들어진다. 어쩌다 조개의 몸 속에 들어온 모래알은 조갯살 속에 박혀 고통을 준다.

그때 조개는 ‘nacre(진주층)’이라는 생명의 즙을 짜내어 모래알 주변을 덮어 싸고 또 덮어 싼다.

 

그렇게 몇 달 몇 년이 흐르면 바로 진주가 되는 것이다. 살아가다 보면 우리의 삶에도 이런저런 모래알이 들어올 때가 있다. 그것을 우리는 시련이라고 부른다.

 

우리에게 어떤 시련이 임할 때 ‘내가 지금 값진 진주를 품고 있구나!’라고 생각하자.

내가 당하는 시련이 크면 클수록 ‘내가 품고 있는 진주도 더 크고 더 값지겠구나!’라고 생각하자.

그러면 오늘 우리가 흘리는 눈물은 내일이면 아름다운 진주로 바뀔 것이다.

 

“눈물을 흘리며 씨를 뿌리는 자는 기쁨으로 거두리로다”(시 126:5)

'처음 문을 열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도하는 민족 미국'  (2) 2021.08.14
금덩이와 돌덩이의 차이  (2) 2021.08.13
' 신자 감별법'  (0) 2021.08.12
생각 차이의 열매  (0) 2021.08.11
' 얼어붙은 눈물'  (0) 2021.08.10
오만과 겸손의 차이  (0) 2021.08.09
루터의 양심'  (1) 2021.08.08
불행한 황태자비 다이애나  (0) 2021.08.07
' 불행한 결혼'  (1) 2021.0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