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예수 닮으려....!】

【http://예수님.닷컴 】

루스벨트와 그의 아내(부부, 내조, 용기)

댓글 23

카테고리 없음

2021. 4. 8.

click 

 

 

 

 

 

 

 

루스벨트와 그의 아내(부부, 내조, 용기)


미국의 제32대 대통령 루스벨트를 아십니까?  그는 1882년 1월 30일 뉴욕주(州) 하이드파크에서 출생하여 하버드대학을 졸업, 콜롬비아대학에서 법률을 공부하였으며, 변호사 개업을 하다가, 1910년 뉴욕주의 민주당 상원의원으로 당선되어 정계에 진출했던 사람입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1921년 39세의 나이에 소아마비에 걸렸지만 극적으로 치료를 받고, 체력이 회복되자 1924년 정계로 다시 복귀하여 뉴욕 주지사에 당선되어 2기(期)를 재임하였으며, 1933년 민주당 대통령후보로 지명되어 당선된 사람입니다.


미국에는 때마침 몰아닥친 대공황으로 천 수백만에 달하는 실업자를 배출하고 있었지만 그는 대통령이 되자 강력한 내각을 조직하고 경제공황을 극복하기 위하여 뉴딜 정책을 추진하여 성공을 거두어, 국민생활을 안정시켰습니다.
1936년 대통령에 재선되었고, 1940년 3선되었으며, 1944년에도 당선되어 미국 사상 처음으로 4선 대통령이 되었습니다.

 

그는 1941년 일본의 진주만 공격을 계기로 제2차 세계대전참전하여 지도적 역할을 다하고 전쟁종결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고, 국제연합 구상을 구체화하는 데 노력하였으나, 1945년 4월 12일 세계대전의 종결을 보지 못하고 뇌일혈(腦溢血)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이와 같은 그의 화려한 경력 뒤에는 투지와 불굴의 여성 한 분이 있었습니다. 그녀는 대통령의 아내 루스벨트 여사입니다. 그녀는 어렸을 때 몹시 수줍음을 타고 구식을 좋아하여 그녀의 어머니는 그녀에게 할머니라는 별명을 붙여줄 정도였습니다.


그녀는 이 수줍음을 없애기 위하여 일부러 모르는 사람을 만나려고 애썼고 또한 고달픔을 이기는 인내심을 기르기 위해 노력하면서 자신의 운명을 개척해갔습니다. 일찍이 어머니를 여의어 할머니 밑에서 자라면서도 약한 마음을 이기고 프랑스로 건너가 교육을 받던 중 그곳에서 루스벨트 청년을 만나 결혼을 했습니다. 결혼 후 남편이 소아마비 증세로 절름발이가 되어 28년간을 고생하는 동안 그녀는 남편을 뒷바라지하며 남편대신 이리 뛰고 저리 뛰며 남편의 정치적 야망을 북돋우어 주었습니다.


환경을 극복하고 이겨내려는 강인한 의지와 총명한 지혜를 가지고 남편을 밀어준 결과 그 남편은 고난의 병석을 박차고 일어나서 마침내 1932년 미국의 대통령으로 당선된 것입니다. 그리하여 루스벨트 여사는 불구의 남편에게 팔과 다리가 되는 것은 물론 백악관의 안주인으로 활동케 되었습니다.


그녀가 불운했던 자신뿐만 아니라 남편까지 희망찬 인생을 살게 한 비결 이 무엇입니까? 그녀는 누구나 자신에게 관심을 갖도록 하고 자기 역시 스스로 모든 사람에게 관심을 쏟았습니다. 문제는 관심입니다.  부모의 관심은 자녀를 훌륭하게 만들 수가 있습니다. 아내가 남편의 사사로운 일까지 관심을 가질 때 훌륭한 내조를 할 수 있고 남편을 성공케 합니다. 무관심은 금물입니다. 

 


cli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