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6 2021년 02월

06

일상을 담는 프리즘 팬티의 용도

click 【〓 일상을 품는 프리즘 〓 】 팬티의 용도 아프리카 오지 족속에게 선교를 간 선교사가 있었다. 그들은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고 살았다. 그들은 그렇게 살면서도 전혀 부끄러움을 몰랐다. 그러나 선교사 부부는 그들의 벌거벗은 모습을 볼 때마다 몹시 민망스러웠다. 그래서 본국에 편지를 써서 그들이 입을 팬티를 대량으로 보내 달라고 하였다. 본국에서 여성용 팬티와 남성용 팬티가 왔다. 선교사 부부는 주일이 되자 팬티를 가지고 예배당으로 갔다. 예배가 시작되기 전 교인들에게 팬티를 나누어주며 팬티를 입으라고 하였다. 교인들이 팬티라도 입고 예배를 드리는 모습을 보며 선교사는 너무나 기쁘고 은혜스러웠다. 예배를 다 드리고 집으로 가기 위하여 예배당문을 나섰다. 교인들은 예배당 문에 나와 모두 팬티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