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세 노세 젊어서 놀아

가성비 좋은 식당을 찾습니다. 진심이 담긴 음식이 좋습니다.

[영등포구청 맛집 명동면옥] 만두전골의 정석

댓글 15

서울의 맛

2018. 7. 4.




안녕하세요, 진리의 곱소입니다.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되면서 날씨도 쌀쌀하고 습하고 꿉꿉한 요즘인데요.
요즘엔 정말 입맛도 없고 먹을 것도 없고 그렇더라고요.
(회를 먹자니 비가 와서 찝찝, 고기는 굽기 더워서 귀찮고, 치킨은 맨날 먹어서 질려...)

뭔가 정말 맛있는 음식은 없을까? 고민하던 중에
갑자기 저 멀리 "만두전골"이라는 간판이 눈에 딱! 들어오더라고요.
근데 식당 외관이 뭔가 있어보여서 ㄷㄷㄷ 식당으로 이끌리듯 들어가게 된 곳.
우연히 들어간 곳인데, 완전 맛있어서 요즘 문턱이 드나들도록 다니고 있는 곳


영등포구청역 만두전골, 함흥냉면, 불고기 맛집 "명동면옥" 입니다.





뭔가 옛스런(?) 정감이 느껴지는 실내
어르신들이 많이 찾아오시는 듯했습니다.
식당이 좀 연륜도 있어 보이고 그런 느낌에 기대감이 마구마구 상승하더라고요.





식당 이름이 명동면옥이니만큼 냉면이 주력메뉴인 듯 하구요.
요즘 유행하는 평양식이 아닌 함흥식이네요.






그밖에도 칼국수, 만두국, 설렁곰탕(?), 뚝배기불고기, 우거지국밥, 갈비탕 등등
식사메뉴도 잘 되어 있더라고요.






다른 테이블들을 보니 "옛날 불고기"를 다 드시고 계시던데,
불고기도 참 맛있어 보였지만, 저는 뜨끈한 국물이 생각나 "버섯만두전골"로 주문했습니다.
1인분 1만원으로 가격도 참 착하더라고요.






몇 가지 반찬들이 나오는데, 가짓수가 많지 않아도 모두 깔끔하니 맛있었습니다.






배추김치는 직접 담그는 듯 했는데, 적당히 익어 먹기 참 좋았구요






석박지는 너무 달지 않아 좋았네요.






양배추 장아찌는 그 비결이 무언지 궁금할 정도로 아삭아삭해서,
요건 집에 와서도 가끔 생각나더라고요.






버섯만두전골 2인분 등장
비주얼 엄청 좋죠ㅎㅎㅎㅎ
보통 잘 모르는 식당에 들어가서 주문을 하게 되면, 혹시 너무 별로일까봐 조마조마하는데.
이 냄비를 보는 순간 '아 이건 분명 맛있다!' 완전 땡잡은 기분까지 들었네요ㅋㅋㅋ





저 고기가 아마 불고기용 고기가 아닐까 싶은데요
고기도 질이 꽤 좋아 보였고, 만두도 큼직큼직, 채소와 버섯도 넉넉해서
1인분에 1만원이라는 가격이 믿기지 않을 정도였네요






뚜껑을 덮고 고기가 익을 정도로 잠시 끓여주면,








크~~~ 이 비쥬얼 ㅠㅠ
1인분에 왕만두 3개, 밥은 따로 나오지 않으니 양이 좀 적어 보였는데,
나중에 칼국수 사리가 나온다고^^









초간장 소스를 즉석에서 만들어서 고기며 야채며 찍어 먹으니,
샤브샤브보다 더 맛있더라고요






만두도 정말 맛있었습니다.






육수 추가해 달라고 하니, 칼국수 사리도 같이 가져다 주셨네요.
뽀얀 사골육수랑 칼국수도 끓여서~
(이 사골육수가 냉면육수인 것 같더라고요)






비가 너무 많이 와서 옷도 다 젖고 습해서 기분이 완전 별로였는데,
이 만두전골에 소주한잔 하니 기분이 완전 업되는거 있죠 ㅠㅠ
(나라는 인간은 너무나 단순한.....)






온 김에 냉면도 맛보고 싶어서 회냉면도 하나 주문해봤습니다.









양이 생각보다 많아서 남길 것 같았지만 ㅠㅠ
여기까지 온 김에 맛이나 보고 가자며 ㅋㅋㅋ


저는 원래부터 냉면을 그다지 좋아하지 않아서 그런지, 냉면은 그냥 그랬네요^^;;
특히 회냉면은 너무 달고, 달고, 달아서 개인적으로는 제 취향은 아니었습니다 ㅎ
(그런데 옆 테이블에서 냉면을 드시던 아저씨들은 완전 감탄에 감탄을 하면서 1인 2냉면 하고 가심)






다만, 이 온육수가 대박!
이게 만두전골 육수랑 같은거더라고요.
입가심으로 한잔 했습니다 ㅋㅋㅋ






이 메뉴들을 모두 섭렵하는 그날까지!!!ㅋㅋㅋ
개인적으로는 냉면보다는 버섯만두전골이 10000배 더 좋았다는...ㅎㅎㅎ






습하고 꿉꿉한 장마철,
입맛없고 기운없을 때 이렇게 든든한 만두전골 한그릇 어떠세요...^^



영등포구청 명동면옥
전화번호 02-2636-1464
주소  영등포구 당산로 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