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방송

이장춘 2012. 3. 13. 01:26

 

 

 

6,25전쟁중에 테어난 제주방송국은
6.25로 개국시기가 앞당겨진 방송국이었습니다.
해방되고 얼마 안 있다가 1946년 11월 제주군이 제주도로
승격하면서 방송국의 필요성이 절실 해져방송국건립을 추진,
성사단계에 이르렀지만 4.3사건이다, 5.10선거다 주변상황에
밀려 방송국 건립을 미루어 오던 중 6.25로 급박한 상황에
최후의 보루로 제주방송국을 세우기로 했습니다.

 

대구에 내려와 있던 정부는
8월 7일 22명의 개국요원을 발령하고
준비를 갖추어 제주경찰국 경비정에 기계를
싫고승선한 것은 1950년 8월 10일이지만 8월
14일에야 출발하게 되었고 8월 15일
도착해서 공사를 시작 했습니다 

 

전쟁중이라 방송국 건립을 위해
새로 집을 지을 수 없는 상황에서 체신부 제주
수신소 건물에 50W송신기를 설치하고 나무로 안테나를
세워 방송을 시작한 것이 공사시작 한 달도 안 된 9월 10일의 일로
이때부터 호출부호 HLKS, 주파수 1080Kz, 제주방송국은 탄생되었습

니다. 이때 제주방송국 개국요원으로 선발되신분은 박능상 (방송과장)님을

시설책임자로한 엔지니어 박경환, 정기영, 강기년, 김재억, 이덕빈, 김익모,

이성실, 김홍린, 조동식, 김구환, 왕종현님 등 12분이었고 초대 제주

방송국장이었던 이원영, 김홍진, 김해규, 권혁규,주태익, 홍대식,

최승길, 유종현, 김경식, 이순길님등이방송 또는

 행정요원으로 선발 되었습니다.

 

방송국이 문을 열면서 처음에 온
중앙요원들은 공사가 끝나면서 9월중으로
대부분 떠나시고 처음 제주방송국장으로 발령된
이원영님 역시 9월 14일 이천택님이 오시면서 떠나셨습니다.
중앙 요원들이 떠난 자리는 제주에 사시던 방송요원들이 자리를
매꾸기 시작 했습니다. 이천택 방송국장, 방송과장 김두규님을

비롯해서 고두천, 고세혁, 장병량, 채종식, 김석규님 등이

그때 제주방송국의 개국요원들이고 많은

공을 싸으신 분들입니다.

 

 

제주방송총국에 관한 얘기는 영문자 주소를

 클릭하셔서 자세히 보실 수 있습니다.

 

 

KBS 제주방송총국의 어제와 오늘

http://blog.daum.net/jc21th/17780651

 

사진으로 본 KBS 제주방송총국의 역사

http://blog.daum.net/jc21th/17780652

 

KBS 제주방송총국의 2013년 모습과 HD 디지털 방송전환

http://blog.daum.net/jc21th/17780877  

 

 

 

 

KBS 제주사우회 현판식날의 추억

 

KBS 사우회 김은구회장시절 여러곳의

사무실이 확보되면서 현판을 새로 제작 현판식을

가졌습니다.  임기중 마지막으로  2008년 11월 13일 5시

KBS제주방송 총국에서 제주지회 현판식을 가졌습니다. KBS

사우회 본회에서 김은구회장님과 제주방송 총국장을 지낸 김성배

부회장님, 저 이장춘 참여했고 제주 김영택 지회장, 김춘빈 원로회원을

 비롯해서 사우회 제주지회의 많은 회원들님 참여 해 주셨습니다. KBS제주

 총국에서도 류현순(유현순)총국장님을 비롯해서 사원 대부분이 참여한 가운데

 뜻깊은 행사가 진행되었습니다. 류현순 제주방송 총국장의 적극적인 지원하에

 이우뤄진 이날 현판식은 제주총국의선, 후배 사원들의 만남의장으로 제주방송

총국의발전을 다짐하는 자리이기도 했습니다. KBS사우회 제주지회는 국내

에서는마지막으로 올 4월에 결성되어 여러가지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가운데 이날 만남을 통해서 한츷 더 마음의 끈이 이어졌습니다.

행사가 끝나고 저녘식사와 함께 정겨운 얘기를 나누었습

니다. 그날의 모습을 사진으로 올립니다. 

 

 

 

  

 

 

 춘하추동방송 이정춘 

 

제주출신 백난아의 정겨운 노래 아리랑낭낭을 올렸습니다.

 

아리랑 낭낭 1.mp3

 

- 첨부파일

아리랑 낭낭 1.mp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