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

이장춘 2014. 8. 8. 21:12

 

 

 

제1회 영광의 금룡상(錦龍賞)수상자!,

1950년대 60년대를 풍미한 노경희 盧耕姫, 1955년

영화전성기를 연「피아골」,「망나니 비사」등에서 주연을

 맡고 「춘향전」에서 그의 남편  방자역의 상대 향단이 역으로

 그의 연기력을 보여주어 1956년 1월 3일  이강천감독, 이경순과

함께 금룡상의 영예를 안았다. 듣고 계시는 대사는 이강천감독

에게 금룡상의 영광을 안겨준 6,25전쟁영화「피아골」에서

땄다. 아래 영화 「피아골」전편을 보실 수 있다.

 

 

영화배우 노경희 盧耕姫, 제1회 금룡상(錦龍賞)

 

 

등장인물의 독특한 개성과 특징적인

성격을 능숙하게 표현해 내는 배우를 가르켜

성격배우라고 한다. 최초의 성격배우라고 불린 노경희는

그 목소리도 아름답고 정겨워 성우들이 대신하던 영화대사도

스스로 하기를 원했다. 라디오나 텔레비전 등 방송출연도 잦았다.

다음 사진은 1959년 KBS 라디오 특집방송에서 그 시대에 방송된

인기 프로그램 스타탄생과 스무고개에 출연하던 분들이 편을

나누어 여러 게임을 진행한 노경희의 모습을 볼 수 있다. 

 노경희는 TV방송에도 출연해서 1964년 실화극장

 네번째 프로그램에서 김진규와 함께

주연으로 열언하기도 했다.

 

 

 

 

제 2차세계대전 와중에서 영화제작이

 어렵게 된 1942년 그는 영화배우로 데뷔할 수 

 기회를 뒤로 미루고 가극단에서 활동했다. 가수가 연극

무대에서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는 극단을 가극단이라고 하고

노경희가 활동한 무대는 "약초가극단"으로 훗날 스카라극장이 되었다.

 노경희가 영화에 데뷔한 것은 1950년 이경선 감독의 「흥부와 놀부」

에서다. 1950년 6.25의 해 다섯 편 박에 제작되지 않았던 영화계의

어려운 관문을 뚫고 입문한 노경희는 전쟁의 와중에서 어느정도

 벗어나 영화의 전성기를 열던 1955년 영화계를

 화려하게 수놓은 주인공이 되었다.

 

 

 

 

김진규를 데뷔시킨 피아골에서 주인공

 애란 역으로 「빨지산」 간부의 역을 완벽하게 해낸

노경희는 그의 뚜렷한 개성으로 성격배우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해 주었으며 그의 남편 전택이와 함께 주연을 맡아

열연한「망나니 비사」는 그에게 첫 번째 수상한 금룡상의

 영광을 안겨 주면서  최고의 영화배우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해 주었다.

 

 

1956년 1월 3일 경향신문

 

1955년 11월 2일 경향신문

 

1955년 영화 춘향전에서 춘향역의 조미령(우)과 향단역의 노경희(좌)

 

 

이해 세편의 영화에서 3명의 금룡상

수상자를 낸 작품에서 노경희는 모두 열연을

보여주었다. 금룡상은 뒷영화계의 큰상 대종상으로

 발전했다. 노경희는 이로부터 조미령, 최은희, 주증녀, 황정순,

윤인자 등과 더불어 50년대 60년대 한국 영화계를 장식했다.  그가

남긴 영화는 위의 작품 외에도 자유부인, 실락원의 별. 삼여성,

느티나무 있는 언덕 등의 있다. 1929년에 태어난

 노경희는 1995년 7뤌 17일 67세로 별세했다.

 

 

관련글 보기 영문자 클릭

 

 

원로 영화배우 최은희와 근황, 그 시절 방송인들

http://blog.daum.net/jc21th/17781899

 

황정순, 1943년부터 방송, 연극, 영화, 뮤지컬과 함께 한 배우

http://blog.daum.net/jc21th/17782050

 

영화배우 조미령(趙美鈴-조제순)

http://blog.daum.net/jc21th/17782225

 

영화배우 주증녀 朱曾女

http://blog.daum.net/jc21th/17782228

 

영화배우 김진규 金振奎! 김보애 김진아

http://blog.daum.net/jc21th/17782245

 

영화배우 최무룡 崔戊龍

http://blog.daum.net/jc21th/17782247

 

방송할머니 복혜숙님! 우리나라 최초의 영화배우, 성우

http://blog.daum.net/jc21th/17780442

 

배우 전옥, 항구의 일야 강홍식 강효실 최민수 최무룡

http://blog.daum.net/jc21th/17781640


배우 윤인자 “나는 대한의 꽃이었다.”

  

노경희 주연 피아골 영화보기

 

 

 

 

 

 

 

1950년대 홍  찬, 노경희님을 비롯한

 영화인 최무룡, 최남현, 김지미, 최석님이 함께

사진으로 홍찬님의 아들 홍명기회장님 얠범에

미국 김영우 아나운서가 보내온 사진.

 

 

 

 

 

 

 

 

 

 

 

 

 

 

 

 

 

 

 

 

 

 

 방우회 이사 이장춘  춘하추동방송  

 

 

피아골.mp3

 


- 첨부파일

피아골.mp3  
   
고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