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길 머무는 곳

여행길에 담아오는 아름다운 추억

백양산 애진봉 철쭉산행

댓글 26

산행 부산

2021. 4. 26.

백양산 애진봉은 부산진구 당감동 선암사에서 시작한다

선암사~애진봉.  직선 0.9km 임도길 2.6km 

등산할때 직선 0.9km ~ 하산 임도길 2.6km 헬기장까지 다녀왔으니까 총 4km 정도.

 

 

 

오늘 날씨가 너무 좋아서 그냥 집에 있을수 없어 어디로 갈까? 문득 생각난게 애진봉 철쭉은 어느정도 피었을까? 지금쯤이면 만개 했을것 같은데 ... 애진봉 검색해보자~ ㅋ  어제 다녀온 블로그님 사진을 보고 오늘이 딱! 이네. ㅋㅋ

준비를 하고 출발 한다. 12시가 넘는 시간이었다. 요즘 해가 길어져서 충분히 다녀올수 있어. 가장 짧은거리인 선암사로 갔다 미세먼지 스모그 전혀없는 맑은 날씨라서 손만 뻣으면 잡힐것 같이 가까이 보이는 주위의 산들이다.

낙동강 넘어 가덕도 연대봉과 거제도 전역이 희미하나마 다 보일정도의 깨끗하고 청명한 날이다 모든게 맑게 보이는 기분좋은 그런 날씨라 최고의 컨디션으로 애진봉 철쭉을 보고 왔다. 헬기장까지 ~~

 

 

시들은 꽃도 있었지만 아직은 싱싱한 꽃이 더 많아 정말 곱게 피었다.

 

 

 

선암사에서 등산로 초입 

 

 

 

 

 

 

 

직선코스로 등산하다보니 짧은 거리지만 무척이나 가팔라 숨소리가 섹섹... ㅋㅋ

 

 

 

딱! 쉬고 싶을때쯤 벤취가 있다.  쉬어가며 숨도 고르고 

 

 

 

임도길까지 올라와서 한숨 돌리고 

 

 

 

임도길.  직선으로 올라가는 등산로가 있어 가자고 하니 매암님 임도길로 가자고 한다.  내려올때 가지 못했던 직선코스 로 하산하였다.

 

 

 

시원하게 시내 조망이되고

 

 

 

이렇게 선명하게 보이기 쉽지않은 날씨다.  좋아 ~~ ^^

 

 

 

 

 

 

 

중간에 정자도 있고

 

 

 

짧은 거리라 힘들다는 생각은 못하고 올라왔네

 

 

 

애진봉 철쭉군락지에 도착하였고

 

 

 

철쭉꽃 사이로 걸으면서 인생샷도 남기고

 

 

 

이렇게 사이사이로 길이 만들어져 있다

 

 

 

 

 

 

 

탁! 트인 시원한 조망권

 

 

 

아! 좋다 ~~ ^^ 정말 좋아 ~ ^^

 

 

 

 

 

 

 

 

 

 

 

 

 

 

 

 

 

 

 

 

 

 

 

 

 

 

 

 

 

 

 

 

 

 

 

 

 

 

 

 

 

 

 

 

 

 

 

 

 

 

 

 

 

 

 

 

 

 

 

 

 

 

 

 

 

 

 

 

 

 

 

애진봉 도착.  애진봉 주위의 철쭉은 시들었어

 

 

 

 

 

 

 

 

 

 

 

 

 

 

 

 

 

 

 

 

 

 

 

 

 

 

 

철쭉 꽃밭에 둘러앉아 담소를 나누는 친구들과의 모습이 너무 아름답고 이쁘고 정답게 느껴진다. 저기에 평상이 있다는것도 참으로 고마운 일이다.

 

 

 

부산에서는 유일한 철쭉 군락지라서 많이들 찾는 곳이지만 오늘은 월요일이다 보니 조용하여 호젖하니 좋네. ㅋㅋㅋ

 

 

 

코로나19로 인하여 비대면 거리두기 를 해야하는 때이니 만큼 주말을 피하는게 좋은것 같다.

 

 

 

 

 

 

 

시원시원하고 너무너무 좋아 ~

 

 

 

 

 

 

 

 

 

 

 

 

 

 

 

 

 

 

 

 

 

 

 

 

 

 

 

 

 

 

 

애진봉에서~ 왼쪽 산행길은 백양산 정상으로 가는길.  오른쪽 임도길따라 가면 헬기장으로 가는길.  우리는 헬기장으로 간다.

 

 

 

 

 

 

 

백양산은 부산의 등줄산맥인 금정산맥의 주 능선에 솟은 산으로 해발 642m의 산입니다. 아름다운 백양산에서 휴식과 여유를 즐기고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건강한 시간을 누려보시길요. <백양산등산안내도>

 

 

 

헬기장 가는길에 애진봉을 배경으로 철쭉꽃 사진을 찍었는데 ... 너무 예뻐서 ... 감상해 보시길요. ^^

 

 

 

 

 

 

 

 

 

 

 

 

 

 

 

 

 

 

 

 

 

 

 

 

 

 

 

 

 

 

 

 

 

 

 

 

 

 

 

 

 

 

 

 

 

 

 

 

 

 

 

철쭉꽃이 피어있는 경사면

 

 

 

 

 

 

 

 

 

 

 

 

 

 

 

 

 

 

 

멀리서 보니 애진봉 철쭉꽃 군락지가 손바닥만하게 보인다

 

 

 

 

 

 

 

 

 

 

 

 

 

 

 

 

 

 

 

철쭉꽃도 예쁘지만 신록의 단풍잎도 예쁘다.  ㅋ (녹음방초승화시=나뭇잎이 푸르게 우거진 그늘과 향기로운 풀이 꽃보다 나을 때. 라는 말씀)

 

 

 

 

 

 

 

헬기장 전망대에서 보는 애진봉

 

 

 

줌으로 당겨보고 

 

 

 

여기는 초읍 어린이대공원에서 올라오는 길

 

 

 

 

 

 

 

헬기장 전망대에서 시내를 구경하는 사람들 .....

 

 

 

산 사이로 보이는 곳이 명지 신도시와 을숙도 가덕도 연대봉 넘어 거제도 까지 선명하게 잘 보였다.

 

 

 

애진봉 넘어 낙동강 을숙도 명지 신도시 가덕도 방향 구경하고 있는 사람들 ....

 

 

 

더 가까이 보려고 망원경으로 보고있는 매암님.

 

 

 

정자에서 늦었지만 점심먹으려고 왔더니 철쭉 사이로 헬기장 방향이 멋지게 보인다

 

 

 

좋네 ~~~ ㅋ

 

 

 

 

 

 

 

가덕도 방향도 멋지다 ~ ^^

 

 

 

정자에 올라 점심도 먹고 쉬어가기도 하고

 

 

 

정자에 앉으면 이렇게 보인다.  애진봉과 을숙도 명지 신도시 가덕도 거제도 방향

 

 

 

끝에 왼쪽이 장산 주위로 해운대구.  가운데 황령산과 금련산 주위로 시민공원도 보인다

 

 

 

장산과 해운대구~ 가운데 작은산이 배산 오른쪽이 금련산.

철쭉꽃 사진은 여기까지

하산하여 백양산 선암사에 들렀다.

 

 

선암사 휴휴정

 

 

 

차 마시는 곳

 

 

 

인형들 귀여워 ~ ^^

 

 

 

선암사 

 

 

 

수국도 활짝 피었다

 

 

 

천년고찰 답게 숲도 좋고

 

 

 

시원하다 ~

 

 

 

명부전

 

 

 

대웅전

 

 

 

관음전

 

 

 

읽어 보시면 선암사 를 알수 있어요

 

 

 

 

 

 

 

 

 

 

 

 

 

 

 

선암사 밖의 나무숲

 

 

 

 

 

 

 

좋은 인연

인연은 억지로 만들어지는 것이 아니라 저절로 찾아옵니다.

헤어짐 또한 억지로 만들어지는 것이 아니라 저절로 헤어집니다. 인연이 다했기 때문입니다

바람이 불면 촛불은 꺼지지만 내 안에 있는 어떤 것은 바람이 불어도 꺼지지 않습니다.

좋은 인연은 내 안에 있는 빛과 같습니다. 바람이 불어도 꺼지지 않는 빛과 같은 인연

여름밤 하늘을 수놓은 무공해의 반딧불이처럼 좋은 인연은 내 안에서 빛을 밝힙니다.

정목스님

 

'산행 부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백양산 애진봉 철쭉산행  (26) 2021.04.26
금정산 숲속둘레길  (26) 2021.04.25
회동수원지길 트래킹  (36) 2021.04.11
불광산 박치골계곡 트래킹  (18) 2021.04.08
홍연폭포 저수지  (17) 2021.04.06
거문산  (8) 2021.04.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