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길 머무는 곳

여행길에 담아오는 아름다운 추억

부산의 중심에 있는 산 '황령산'

댓글 24

산행 부산

2022. 1. 12.

황령산 정상아래 주차장이 있어 가볍게 오를수도 있다 아니면 버스타고 금련산청소년수련원앞 하차하여 걸어서 등산하여 갈수도 있고, 오늘은 쉽게 갈수있는 주차장까지 승용차로 갔다. 날씨가 다시 추워져 어제 오늘 내일도 영하권으로 내려갈거라고 한다.  춥지만 날씨 만큼은 맑음이었다 미세먼지 전혀없는 시야가 깨끗하여 마주보이는 산들이 손만 뻗으면 잡힐듯 가까이 다가와 있는듯 하다. 그래서 오늘 나들이는 황령산으로 정하여 다녀왔다. 황령산 정상에 도착하면 사방팔방으로 탁 트인 부산시 전역을 다 조망할수 있는 중심지에 있어 서울에 남산이 있듯이 부산엔 황령산이 있다.

 

 

 

 

황령산 정상(427m)

 

 

 

 

오르는 길에 곧은 나무가 있기에 담아보고

 

 

 

 

금정구 방향 조망터

 

 

 

 

금련산 장산 해운대 조망터

 

 

 

 

금련산 넘어 해운대구 장산

 

 

 

 

 

 

 

 

 

 

 

 

 

 

금정구 동래구 뒤로 금정산이 쭉~펼쳐지고

 

 

 

 

수영구 광안리 방향.  영도까지 관망할수 있다

 

 

 

 

 

 

 

 

 

황령산 정상

 

 

 

 

 

 

 

 

 

 

 

 

 

 

 

 

 

 

 

 

 

 

 

 

 

 

 

 

 

 

 

 

 

 

 

 

 

 

 

 

 

 

 

 

 

 

 

 

 

 

 

 

 

 

 

 

 

 

 

 

 

 

 

 

부산대교 건너 영도구

 

 

 

 

광안대교가 보인다

 

 

 

 

 

 

 

 

 

해운대구 엘시티 마린시티 동백섬 누리마루 까지 다 조망되네

 

 

 

 

 

 

 

 

 

하늘을 보았다

 

 

 

 

파아란 하늘과 나뭇가지

 

 

 

 

 

 

 

 

 

황령산 봉수대에서 보는 남구 진구 방향.  테크전망대

 

 

 

 

백양산과 금정산이 한눈에 조망된다

 

 

 

 

황령산 봉수대

 

 

 

 

엄궁산 시악산 

 

 

 

 

금정산. 쇠미산~계명봉까지 쭉 ~~

 

 

 

 

 

 

 

 

 

 

 

 

 

 

 

 

 

 

 

부산 시민공원

 

 

 

 

앞 높은빌딩=문현동 금융빌딩

 

 

 

 

 

 

 

 

 

엄궁산 시악산

 

 

 

 

영도에서 송도로 이어지는 남항대교 

 

 

 

 

 

 

 

 

 

 

 

 

 

 

 

 

 

 

 

 

 

 

 

 

 

 

 

 

 

 

 

 

 

 

 

 

 

 

 

 

 

 

 

 

 

 

 

 

 

 

인연의 시간

사람에게는 누구나 정해진 인연의 시간이 있습니다.

아무리 끊으려 해도 이어지고, 아무리 이어가려 해도 끊어집니다.

그렇기에 인연의 시간을 무시하고 억지로 이어가려 한다면, 그 순간부터 인연은 악연이 됩니다.

인연과 악연을 결정짓는 건 우리가 선택한 타이밍 입니다.

그래서 

항상 예상치 못했던 곳에서 행복이 오고, 위로를 받고, 답을 찾습니다.

참 인생은 

기대하지 않는 곳에서 풀리는 것 같습니다.

-레오 버스카글리아-

 

'산행 부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금정산 누리길을 걷다  (18) 2022.05.03
일광산 야생화 를 담다  (28) 2022.04.12
부산의 중심에 있는 산 '황령산'  (24) 2022.01.12
천마산 10리길 석성봉수대에 올라  (34) 2021.12.10
오륜동 부엉산  (50) 2021.11.23
일광산 산행  (31) 2021.1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