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길 머무는 곳

여행길에 담아오는 아름다운 추억

오후 3시에 다녀온 해운대 수목원

댓글 16

여행 부산

2022. 5. 17.

5월은 계절의 여왕이라고 했던가 !

날씨좋고

바람 살랑살랑 불어오니

집에 있기가 고역이다.  ^^

오후 3시에 집을 나선다

해운대 수목원 장미꽃이 예쁘게 피었다고 한다

 

 

 

 

우리가 즐겨 먹는 파, 부추 등의 채소가 모두 이 알리움속 식물이다. 대체로 꽃 모양이 둥근 공 모양을 하고 있다. 화훼용으로 개발된 품종들이 무척 많다. 

 

 

 

 

알리움은 채소 외에도 분화나 화단 또는 꽃꽂이용 소재로도 애용되는 관상용 식물이다. 꽃이 피는 시기도 매우 다양해 봄, 여름, 가을에 피는 것들이 각각 있다. 꽃색도 다양한 편으로 분홍, 진분홍, 연청색, 보라, 노랑, 진보라 등이 있다. 산마늘이나 참산부추, 두메부추 등의 자생 알리움은 고급 산채용으로 이용되기도 하지만 음지나 반음지 등 노지 화단용으로도 많이 쓰인다.

 

 

 

 

민들래꽃과 노랑나비

 

 

 

 

작약 (산적자, 작약화, 도지, 적작, 홍약, 백약, 함박꽃)

 

 

 

 

작약과 작약속에 속하는 관속식물. 흰색이나 빨간색 또는 여러 가지 혼합된 색의 꽃은 5~6월에 원줄기 끝에서 1개가 핀다. 중국이 원산지로 관상용이나 약초로 재배된다. 토양이 깊고 배수가 잘 되며 약간 그늘진 곳에서 잘 자란다. 어린 잎은 식용하며 뿌리는 한방에서 약재로 사용한다.

 

 

 

 

라벤더

 

 

 

 

허브 라벤더 꽃향이 느껴진다

 

 

 

 

 

 

 

 

 

 

 

 

 

 

 

 

 

 

 

마삭줄

 

 

 

 

향나무 정원

 

 

 

 

장미원에서

 

 

 

 

다양한 장미꽃이 피었어

 

 

 

 

흰장미

 

 

 

 

 

 

 

 

 

 

 

 

 

 

 

 

 

 

 

 

 

 

 

 

 

 

 

 

 

 

 

 

 

 

붉은장미꽃

 

 

 

 

핑크, 주황이 섞인 장미꽃

 

 

 

 

장미꽃이 다양한 색으로 종류도 많아 ...... 다 다르지만 다 예쁘다.  ^^

 

 

 

 

 

 

 

 

 

 

 

 

 

 

 

 

 

 

 

 

 

 

 

 

 

 

 

 

 

 

 

 

 

 

 

 

 

 

 

 

 

 

 

 

 

 

 

 

 

 

 

 

 

 

 

 

 

 

 

 

 

 

 

 

 

 

 

 

 

 

 

 

 

 

 

 

 

 

 

 

 

 

 

 

 

 

 

 

 

 

 

 

 

 

 

 

 

 

 

 

 

 

 

 

 

 

 

 

 

 

 

 

 

 

 

 

 

 

 

 

 

 

 

 

 

 

 

 

 

 

 

 

 

 

 

 

 

 

 

 

 

 

 

 

 

 

 

 

 

 

 

 

 

 

 

 

 

 

 

 

 

 

 

 

 

찔래꽃   -이원수 -

 

찔레꽃이 하얗게 피었다오
누나 일 가는 광산 길에 피었다오
찔레꽃 이파리는 맛도 있지
남 모르게 가만히 먹어봤다오
광산에서 돌 깨는 누나 맞으러
저무는 산길에 나왔다가
하얀 찔레꽃 따 먹었다오
우리 누나 기다리며 따 먹었다오

'여행 부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운대 모래 조각전  (30) 2022.05.26
클로버 꽃이 하얗게 핀 잔디밭  (20) 2022.05.21
오후 3시에 다녀온 해운대 수목원  (16) 2022.05.17
금강공원 나들이 가다  (16) 2022.05.13
금강식물원  (16) 2022.05.06
인생은 내일도 계속된다  (24) 2022.0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