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길 머무는 곳

여행길에 담아오는 아름다운 추억

06 2010년 09월

06

12 2010년 03월

12

불교 무소유의 지혜 일러주신 법정스님.

무소유의 지혜 일러주신 법정(法頂)스님 入寂 - 법정스님 - 1932년 전라남도 해남에서 태어나 한국전쟁의 비극을 경험하고 삶과 죽음에 대해 고뇌하다 진리의 길을 찾아 1954년 초겨울 서울 선 학원에서 주석하던 효봉스님을 찾아 출가를 허락맡고 그 후 통영 미래사로 입산하여 효봉스님의 문하에 출가 하였다 서울 봉은사에서 운허스님과 더불어 불교 경전 번역일을 하던중 함석헌 장준하선생 등과 함께 민주수호국민협의회를 결성, 불교계에서는 홀로 민주화 운동에 참여 하였 다. 1975년 본래의 수행승의 자리로 돌아가기위해 송광사 뒷산에 불일암을 짖고 홀로 살기 시작했다. 하지만 스님의 명성을 듣고 찾아오는 이들이 많아지자 수필서를 쓴후 1992년 다시 출가하는 마음으로 불일암을 떠나 훌쩍 강원도 산골 화전민이 살던..

댓글 불교 2010. 3. 12.

10 2009년 09월

10

불교 부산해림사 동림스님.

부산 해림사 동림스님. 부산 해림사 동림스님은 출가 수행자가 관심갖고 매진할 평생의 불사는 오직 해탈 뿐임을 거듭 강조한다 스님은 젊은 시절부터 선원을 다니며 화두 참구했다. 동국대 승가학과 1기, 해인 강원을 졸업한 종단의 어른이다. 동림스님은... 1940년 부산 장산 아래 무정리에서 태어났다. 지금 해림사가 있는 바로 그 곳이다. 조모가 병을 얻어 사경을 헤매다 어느 걸숭의 관음기도 권유로 쾌차했다. 불은에 보답하기 위해 어려운 살림에도 불구하고 임야 1만평을 사 암자를 짖고 무화사(舞華寺)라고 했다. 해림사 전신이다. 둘째아들이 대처승이 되었는데 그의 다섯째 아들이 바로 동림스님니다. 스님은 부친이 결혼을 했다는 이유로 끝까지 '법사'로 불렀다. 초등학교를 마치고 전쟁을 피해 부산에 신흥불교집단에..

댓글 불교 2009. 9. 10.

29 2009년 08월

29

26 2009년 08월

26

01 2008년 12월

01

18 2008년 09월

18

18 2008년 09월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