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라토너 전용재

여행지와 맛집을 찾아 달리는 마라토너

[해운대 달맞이언덕] 비록 작은 음식점이지만 맛 만큼은 공룡입니다. ~ 면식가

댓글 10

맛집

2015. 11. 12.

 

 

 

 

해운대 달맞이고개

위치해 있는 면식가

거의 매일 식사시간이 되면

줄을 서서 기다리는 손님들 때문에

어떤 곳인지 궁금하게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며칠 전 이런 궁금증이 해결되었어요.

일요일 오후 선배님의 연락을 받고

약속을 잡았습니다.

다행히 바쁘지 않아

여유있게 면식가 인기메뉴를

골고루 맛을 봤습니다.

 

면식가 (面食家)

앞에 면자가 국수 麵자인 줄 알았는데

낯 面자를 쓰고 있습니다.

정확한 뜻은 잘 모르겠는데요.

맛있게 먹는 모습을 볼 수 있는

이 정도로 좋게 풀이하는 건 어떨까요~

젊은 남자 4명이 운영을 하는 집인데요.

선후배 사이라고 합니다.

모두 훈남이고 인상도 서글서글해서

검증된 음식맛과 더불어

많은 분들이 찾으시는 듯합니다.

프로정신이 배인

대단한 젊은이들입니다.

 

 

면을 자가제면기로 직접 뽑아

 사용하는데요.

요리에 따라 쌀국수랑

 면국수를 달리한다고 합니다.

 

 

 

면식가 (面食家)

체인점은

아닌 것 같은데

부산 경남지역 여러 곳에서

영업하고 있습니다.

상호명이 가볍지 않네요~

 

 

 

위치는~

달맞이언덕 공영주차장 반대편

알렉산더 레스토랑 주차장

진입로에 있습니다.

주변에 디저트 카페가

모여있는 곳입니다.

 

 

 

주차는~

보이는 곳인 샤브 夜 (야)

주차장을 이용하시면

2시간 무료입니다.

샤브 夜 가로간판 바로 밑이

면식가입니다.

 

 

 

내부는 생각보다

엄청 작습니다.

6인용 테이블이 두 개 있고

네 명이 앉을 수 있는 Bar형 테이블이

한 개 있습니다.

 

 

 

식사시간이 되면

이처럼 면식가 내부에는

손님들로 가득 차 있고

밖에는 순서를 기다리시는

손님들이 줄을 서 계십니다.

 

 

 

밖을 내다보면서

맛있는 음식 먹는 기분

어떨지 모르겠네요.

 

 

 

주방에는

훈남 총각들이

주문받은 음식 만드는데

분주합니다.

분업이 잘 되어 있는 듯 보입니다.

주방에서 요리도 하고

홀써빙도 하면서

손발이 잘 맞습니다.

 

 

 

메뉴판

별도로 없구요~

벽에 게시되어 있는 메뉴를

보고 주문하면 됩니다.

대부분 볶음밥

면요리입니다.

 

 

 

곁음식은~

노란 단무지채랑

김치만 나옵니다. 

볶은 음식이 기름지기 때문에

곁들여 먹기에

좋습니다.

 

 

 

네 명이서 함께했는 데요~

맛보기 차원에서

골고루 주문을 했습니다.

먼저 나온

삼겹철판볶음면

8,000원

금색판에 뜨겁게 나왔습니다.

나무받침대까지

깨끗합니다.

 

 

 

돼지 삼겹이랑 야채랑

쌀국수를 적당한 비율로 섞어

 볶은 건데요~

보는 순간부터 군침이 도는 게

기분이 좋아집니다.

 

 

 

 면이 쌀국수라 

상당히 부드럽습니다.

무슨 양념을 사용했는 지

맛있다는 말이

 자연스럽게 나올 정도입니다.

이맛을 낼 수만 있다면

음식점을 창업해서

성공시킬 수 있을 텐데요.

 

 

 

모든 메뉴의

국물은 동일합니다.

가쓰오부시로 맛을 낸 듯~

간도 적당하고 깔끔합니다.

 

 

 

기름진 음식은

시원한 국물을 떠 먹으면서

천천히 먹어야지

식상하지 않고

먹을 수 있습니다.

 

 

 

면식가에서

인기가 많다는 메뉴입니다.

모둠해물짬뽕

7,000원

일단 양이 푸짐해서 마음에 듭니다.

찬바람이 불면 더욱 더 생각이 나겠어요.

한 잔 했을 때 해장용으로도

좋을 것 같구요.

 

 

 

해물짬뽕에 들어간 면은

밀가루 면입니다.

조금 가는 게 특징이구요.

역시 쫄깃쫄깃한 맛

괜찮습니다.

시원한 국물 맛도

으뜸이라고 해야 맞을 것 같아요.

 

 

 

세 번째로 나온

불고기철판볶음밥

7,000원

인원이 많으면

각자 다른 메뉴를 주문한 후

 서로 나누어 먹는 게

현명한 방법일 겁니다.

다양한 메뉴를 맛볼 수 있잖아요.

 

 

 

불고기철판볶음밥

고기랑 야채를 볶은 건데요.

느끼하지 않은 게

신기할 정도입니다.

중식당에서 먹어봤던 볶음밥이랑은

차이가 많이 나네요.

 

 

 

서로 다르게 주문한

 요리 나올 때마다

이렇게 개인접시에 덜어

골고루 맛보니까

참 좋습니다.

 

 

 

네 번째로 나온

모둠철판볶음밥

8,000원

불고기, 해물, 야채를 섞어

볶은 요리입니다.

해물짬뽕 국물맛이 나는 걸 보니

해물짬뽕 육수를 넣고 

볶은 듯 보입니다.

 

 

 

통통한 새우살이

제법 많이 들어있어요.

모든 철판요리가 뜨거운

상태로 나오기 때문에

호호불면서 먹는 맛이

좋습니다.

 

 

 

마지막으로 맛보게 되는

해물철판볶음면

8,000원

면식가 모든 메뉴가

특징이 있네요.

양이 많고

깨끗하게 나옵니다.

맛은 기본이 되어 버렸어요.

 

 

 

배가 부른 상태에서

마지막에 먹은 메뉴인데도

계속 손이 갑니다.

모둠해물짬뽕과 더불어

제일 맛있게

먹은 것 같아요.

 

이 많은 메뉴를 조금도 남기지 않고

네 명이서 다 먹었다니까요~

역시 면식가입니다.

이제서야 많은 분들께서

찾으시는 이유를 알았습니다.

식사를 마친 후

바로 가지 않고

한 가지 비법이라도

알 수 있지 않을까 싶어

염탐을 합니다.

 

 

면을 뽑기 전

반죽에도 비법이 있는 것 같아요. 

하루 정도 숙성시킨 반죽을

사용한다고 하는데요.

적당히 숙성된 반죽으로 면을 뽑을 때는

전자저울에

1인분씩 정확하게 계량하여

일정한 양을 낸다고 합니다.

 

 

 

자가제면기로

면을 뽑는 작업을 하는 건데요.

주방이 비좁다 보니

제면기 놓을 자리가 마땅치 않아

이렇게 불편한 상태로

작업을 합니다.

 

 

 

날이 어두워지자

면식가 앞에는 또다시

줄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제는 자연스러운 풍경이

되어 버렸습니다.

 

 

면식가

부산시 해운대구 달맞이길 193

전화 : 051-747-4611

영업시간 : 11시 30분 ~ 22시

 

조금 손님이 많은

음식점 운영하는 게

결코 쉬운 일이 아닐 겁니다.

출근해서부터 퇴근할 때까지

끊임없이 움직여야 되는 일상 

젊은 사람들이 좀 지치고 

짜증낼 만도 한데 

항상 밝은 표정으로 음식을 만들고 

서빙하는 모습에서 

감동받았습니다.

뭔가 목표가 뚜렷한 젊은이들 같아요.

목표를 향해 일보 진일보하는 동안

초심 변치 말고

항상 즐거운 마음으로

임했으면 합니다.

맛있는 음식 만들어 주셔서

고마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