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612

어린왕자의 소행성 B612에 살고 있는 까탈스러운 장미 한 송이

형제섬의 어느 일출

댓글 2

해가 뜨고 지는 풍경

2022. 1. 19.

형제섬의 일출은 자주 갔었습니다. 

일출이 늘 같다면 매일 갈 필요가 없겠지요. 

갈 때마다 다른 일출이 새벽을 깨우더군요. ㅎㅎ

'해가 뜨고 지는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형제섬 일출  (2) 2022.01.24
형제섬 일출  (0) 2022.01.21
형제섬의 어느 일출  (2) 2022.01.19
아~~  (2) 2022.01.16
기억에 남는 일출  (4) 2022.01.02
꽃지 오메가  (0) 2021.12.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