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612

어린왕자의 소행성 B612에 살고 있는 까탈스러운 장미 한 송이

송악

댓글 2

제주도의 꽃

2022. 1. 19.

제주의 숲에서 가장 원시림적인 느낌이 주는 것이 

송악이 다른 나무를 타고 올라간 것이었어요. 

처음엔 그것이 무슨 나무인지 몰랐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송악이더군요. 

 

송악은 열매도 참 예쁜데 어딘가 찍어 둔 것이 있을 텐데

못찾겠네요. 다음에 올리지요. ㅎㅎ

'제주도의 꽃'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끼노루귀#2  (2) 2022.01.20
새끼노루귀#1  (2) 2022.01.20
송악  (2) 2022.01.19
후추등  (2) 2022.01.19
박달목서  (2) 2022.01.17
금목서  (2) 2022.0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