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612

어린왕자의 소행성 B612에 살고 있는 까탈스러운 장미 한 송이

짱뚱어

댓글 4

내 삶속의 이야기

2022. 5. 27.

5월에는 짱뚱어가 산란기라서

암컷 쟁탈전을 벌이느라 마구 뛴다고 해서

무거운 망원과 삼각대를 들고 갯벌을 찾았습니다. 

 

아직은 치열하게 싸울 시기가 아닌지 가끔씩 싸우느라 뛰어오르는데

아뿔사...

내 카메라는 연사가 털털털 소리가 나게 찍혀요. 

화소수가 높아서 .

 

주위에서는 짜르르...소리가 나는데

저는 털털 거리니 뭐가 잡혀야지요. 

그래서 이렇게 밖에...ㅎ

'내 삶속의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짱뚱어  (4) 2022.05.27
반중 조홍감이...  (2) 2022.05.08
우와~~~저 물방울 속에 제가 있어요.  (2) 2022.03.29
딱지치기  (2) 2022.03.19
아무리 우겨봐도  (2) 2022.01.31
비상(飛上)  (2) 2022.01.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