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Music, Video

空手잠빌 2005. 9. 26. 15:06

      약속 / 김범수

       

       넌 행복한지

      아직 언제나 사랑은 선택이었지

      또 다른 이유로 널 보내고 난 후

      내 눈에 흐르던 눈물의 의미를

      고갤 저으며 빗물이라고 나를 위로했지

      그토록 사랑했던 너를 보낸 건

      약속을 할 수 없는 너의 현실 때문인걸

      나에게 사랑은 너 하나뿐인데

      너는 상처로 나는 눈물로 생을 살아 갈테니

      돌아온다는 너의 약속 그것만으로 살 수 있어

      가슴 깊이 묻어둔 사랑 그 이름만으로

      아주 늦어도 상관없어 너의 자리를 비워둘게

      그때 돌아와 나를 안아줘

      가끔은 외로움을 견딜 수 없어

      늦은 밤 술에 취해 널 찾아 헤매이다

      아직도 뜨거운 내 깊은 사랑을

      부는 바람에 내리는 비에 힘껏 띄워보네

      돌아온다는 너의 약속 그것만으로 살 수 있어

      가슴 깊이 묻어둔 사랑 그 이름만으로

      아주 늦어도 상관없어 너의 자리를 비워둘게

      그때 돌아와 나를 안아줘

      그때까지 준비할게 널 위한 모든 것

      니가 다시 내게 돌아와

       편히 쉴수 있게 편히 쉴 수 있도록.... 약속/김범수 약속 / 박완규

출처 : 무궁화(클럽)
글쓴이 : null 원글보기
메모 :

 

 

 

 

 


 

 

 

 

 

'어중이 떠중이'를 다 진급시킬 수 없다?

2005-09-14 (19:59) SBS

 

 

경찰 어중이 떠중이 모두 승진? 무궁화클럽과 설전    2005.09.13 (화) 오후 6:50

 

어중이 떠중이 를 다 진급시킬 수 없다?    2005.09.14 (수) 오후 10:04

 

어중이 떠중이 발언에 경찰 내부 술렁    2005.09.15 (목) 오후 3: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