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ploring California

모닝뷰 2012. 5. 1. 15:54

 

작년 11월에 찍은 사진인데 이제야 올립니다.

매달 애들 성장을 블로그에 남기는데 항상 6개월 정도는 밀려 있습니다.

사진을 너무 많이 찍어서 사진들 중에서 선택해서 올리는 것도 시간이 꽤 걸리는 일이네요.

 

레고랜드는 저와 지나만 연간 멤버쉽에 가입했답니다. 혜나는 3살 되기 전까진 공짜....

남편은 레고랜드 가는 걸 별로 안좋아해서 가끔 회원들에게 나오는 공짜 쿠폰을 이용해서 들어온답니다.

크리스마스 분위기는 할로윈 끝나고 바로 장식을 바꿨더군요.

아빠와 함께 레고랜드 입장하니 애들이 너무 좋아하더군요.

 

레고랜드 오면 항상 정해진 코스대로 움직이는데 보트를 타고 내리면 아이들이 놀 수 있는

공간이 나온답니다.

 

반대쪽에서 누군가 쏜 물이 튄 것 같네요.

 

저혼자 애들 데리고 오면 항상 애들 잃어버릴까봐 노심초사....

신경이 곤두서는데 남편과 같이 오면 혜나한테만 집중하면 된답니다.

지나는 아빠만 따라다녀요.

 

지나는 대부분 놀이기구를 탈 수 있는데 혜나는 키가 작아서

못타는게 많답니다. 아빠랑 같이오면 지나는 엄마가 혜나를 지키는 동안

아빠와 맘껏 탈 것들을 탈 수 있어서 좋아하구요.

 

저렇게 40여분을 기다려 5분 남짓 도는 기차를 탔답니다.

 

밧줄을 힘껏 당기면 의자가 위로 올라가는데 지나와 아빠가 일등했어요.

 

혜나는 못타니까 또 한바탕 울고...이제 저런 움직이지 않는 차는 시시한가 봅니다.

 

상어 입속에 들어가서 기념사진 찍고.....

블로그 첫 화면 사진 꽤 오래전에 올린건데 이걸로 바꿔줘야 겠어요.ㅎㅎ

 

워터파크 앞에서 물놀이 하고 ....

 

미니랜드가서 한바퀴 돌아보고 갑니다.

 

여긴 차이나 타운을 꾸민 것 같지요.

 

몇달 전에 미니랜드는 벌써 많이 올렸었지요.

건물 꾸민 것 보다 진짜 작은 나뭇가지를 저렇게 큰 나무인 것 처럼 꾸며놓은 게 참 인상적이더군요.

 

제가 차 가지러 간 사이에 남편은 또 애들을 수십장 찍었더군요.

 

ㅎㅎ
맞아요
사진이 많으니...바로바로 올리기가 참 힘들죠^^;;

우리집 남자는 레고 엄청 좋아하는데...ㅎㅎㅎ
레고랜드가 있음 매일 가자고 할꺼 같은데....ㅎㅎㅎ

아이들은 아빠랑 함께 가면 더 신나하는거 같어(~)(~)
하루가 다르게 성장하는거 보면....참....신기하지(?)(?)
헤나도 이제 곧 언니처럼 시시한 놀이기구보다는 (즐)기는걸 좋아하겟지(?)(?)
비밀댓글입니다
지나와 헤나의 행복한 모습이 동심으로 돌아가게하네요.
저도 사진첩에 포스팅 못한 사진들이 가득하답니다.
하나씩 꺼내어 올리세요~
햇살이 참 좋네요...
아빠 엄마와 함께 간 놀이동산이 최고죠...

저는 7살때 용인자연농원 가서
이쁜 성이 있길래 요술집 인줄 알고 졸라 졸라서 들어갔는데
귀신나오는 집에 들어가 깜짝 놀라 울면서 나온 기억이 있네요.ㅋㅋㅋ
비밀댓글입니다
지나 혜나만 나오면
기쁨 가득입니다 ㅎㅎ
아빠와 함께 여서 더욱 더
행복해 보여요~
혜나 인물이 점점 더 예뻐져요~~
사진 볼 때마다 의류키즈화보 보는 거 같아요~~~
볼때마다 새삼 스럽고..즐겁지요...
우리집도...기록 입니다..ㅎ.
엄마랑만 가도 즐거운 나들일텐데 아빠랑 함께 했으니
지나랑 혜나랑 배로 더 즐거운 시간 가졌겠어요~
사진만 봐도 행복한 모습이 철철 넘쳐흘러요~~^^
사진이 예술이에요!
모델들이 예뻐서 그러나?
내일 만나 수다 많이 떨어요~^^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