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Jinna)와 혜나(Hannah)

모닝뷰 2013. 11. 17. 14:44

 

샌디에고에서 이삿짐을 준비하면서 우리가 사용할 것과 버릴 것, 그리고

기부할 것을 목록에 적어가며 준비했는데 제가 티비를 기부하자고 했고

남편은 전자렌지도 포함시키자 해서 그러자고 했답니다.

 이사 후, 티비와 전자렌지가 없어서 불편함을 느끼기도 했지만

두달여 지난 지금은 아예 없이 살아도 될 만큼 전혀 불편을 느끼지 않고 있답니다.

 

 

지나는 곧 만 7살이 되고, 혜나가 만 4살인데 티비 보느라 밖에 나가 놀지 않고

나쁜 말이나 행동을 배우는 것 같아 걱정이 되었더랍니다.

 

몇년 전부터 티비를 없애자고 남편한테 수차례 얘기했지만 영화보기를 포기할 수 없었던

남편 때문에 실행하진 못했는데 멍하게 티비를 보는 아이들을 본 남편이 이번에

제 뜻에 동참하기로 해서 티비를 기부하고 왔던 것입니다.

 

티비가 없어서 불평할 줄 알았는데 아이들은 알아서 장난감을 찾아서 놀고 밖에 나가서는

친구들과 어울렸으며 집에 와선 퍼즐이나 레고블록을 맞추기 사작했답니다. 

책읽기에 재미를 붙인 지나가 책을 읽기 시작하자 동생 혜나도 책을 읽기 시작했답니다.

 

며칠 전 지나가 학교에서 책이 새겨진 금메달을 받아왔는데 영단어 테스트 읽기 과정과 교재 읽기 테스트를

마스트 한 학생에게 주는 것이라고 합니다. 엊그제 담임선생님과 면담을 했는데 지나 반에서

지나가 제일 먼저 그 테스트를 통과했다고 합니다.

과학과 수학에서도 뛰어난 재능을 보여서 덧셈을 배우는 요즘 손가락을 사용하는 다른 아이들과 달리

머릿속에서 암산으로 계산해서 바로 대답한다고 하네요.

 

샌디에고에서도 반 1등, 이곳 테네시에서도 반 1등...

제가 정말 흐믓하고 기분이 좋아 자랑삼아 올리는 글이니 불편하시더라도 이해해주세요.

.

.

.

.

 

제가 가족을 위해 해온 최소한의 성의는 조미료 안넣고 요리하기 였는데

조미료를 사용하셨던 친정엄마의 음식맛에 길들여져서 조미료가 안들어간 음식을

요리해서 먹을 때 저 자신은 갈등이 많았답니다.하지만 애들은 처음부터 안들어간 걸 먹어서 그런지

엄마가 해준 요리 아무거나 다 맛있다고 합니다.

 

게으른 제가 가끔 냉동식품을 사서 전자렌지에 돌려서 아이들을 먹이기도 했는데

전자파 받은 음식이 아이들에게 좋을리 없겠지요.

전자렌지도 없애고 나니 냉동식품을 거의 안사게 되고 신선한 과일과 채소

생선을 사서 요리해 먹이니 가족을 위해 잘한 결정이라 여겨집니다.

 

 

 

집근처 공원에서 놀기 좋아하는 아이들....

혜나는 축구공을 사달라고 해서 공을 사줬더니 매일같이 나가서

공을 차고 노네요. 4살 여자아이가 공을 놓치지 않고 양다리로 번갈아가며

드리블 하는 모습을 보니 신기하기까지 하네요.

 

티비가 없으니 좋은 방향으로 변해가는 아이들

그리고, 가족들이 함께 즐기는 취미도 생겼답니다.

그건 다음에 올려볼겠습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티브이와 전자렌지를 기부했다고 하시니 정말 놀랐는걸요.
제가 가장 시간을 많이 빼앗기는 품목이고 사용하면 안된다고 생각하는 품목이기에....
실천하기 어려운 일들을 실천하시고 난 뿌듯함....저도 느겨지는걸요.
냉동식품은 정말 우리몸에 가장 큰 적이지요.

지나1등 축하해요.
부모들에게 아이들이 잘 따라주고 잘 커주는것보다 더 큰 행복은 없지요.
제가 티비를 안보니까 쉽게 결정할 수 있었던 것 같아요.
제 취미가 블로그니까 티비까지 보면 엄마로서 해야할 일들을 못하겠지요.
티비 놓는 곳에 라디오 두고 클래식 채널을 틀어놓는데 그걸 들으면서
생활하니 더 여유가 생기고 차를 마셔도 더 즐거운 것 같아요.

저도 남편도 못해본 1등을 지나가 하니 신기하고 대견하고 그렇네요.
저는 자랑할 것이 이것 뿐이니 앞으로 더 자랑하더라도 이해해주세요.ㅎㅎ^^
감사합니다.
내가 젤 많이 시간을 뺏기는 부분은 컴퓨터....일하는곳에서도 당근 하지만,
집에와도.......안한다 하면서 왜그리 궁금하고 심심하면 켜는지...

애아빠가 얼굴 벌개지다 만성...ㅋㅋㅋ
농담이 아니라 진짜 줄여야 집안도 깨끗해져요

애들 티비 안보는거 너무 잔인하다 생각했는데 울아이는 게임...

반에서 일등은 아니라도 메트(수학은 2등 일등...한국엄마 가진 아이들이 머리가 좋은가?)난 수학싫어했는데
멀티피케이션 나올때 훅드온화닉스도 효과 있었어요...외우기 구구단...재밌게풀이....ㅎㅎ
화학도 잘하고...지금 고딩시니어로서 칼레지 공부하는데 여자애들은 에세이 쓰는거 좋아하는데 ..울애는 별로 ㅎㅎ

여튼 너무 자랑스러워요 전자파 안좋은지 알면서도 여전히...음식 전자렌지로 돌리는건 줄이고 있어요...
티비 컴퓨터로 꼭필요한것만 드라마 보고 하나만...나머지는 뉴스나 필요한 프로그램만...

남자아이들은 게임기에 빠지기가 쉽지요.
티비가 없는 대신 컴퓨터를 통해 교육용 게임을 할 시간은 준답니다.
그것마저 금지 시키면 아이들이 너무 지루할테니까요.

옥이님 자녀분들도 공부잘하네요. 저도 수학 못했고 남편도 못했는데
수학하는 머리가 있다니 신기했어요.
저는 공부 1등 바라지도 않고 그저
반에서 중간 이상이면 고맙겠다 생각했어요.
교우관계가 좋고 선생님 잘 따르면 다른 기대는 안하겠다 했는데
담임 선생님과 면담 후 좀 기분이 좋아졌어요. 제가 걱정을 정말 많이 했잖아요.

시골에 이사 왔으니 아날로그적인 삶을 살아보려고 합니다.
감사합니다.^^
자녀들뿐 아니라 나를 포함한 가족을 위해서 탁월한 선택을 하셨네요!
저희는 티비는 있는데 케이블은 없습니다.
보고 싶은 영화는 컴으로 다운 받아서 티비에 연결해 보지요.
전자렌지 사용도 자제하고는 있지만 그래도 아에 없애지는 못하고 있어요.

아이들이 불평 않고 따라주는게 넘 보기 좋구 다행입니다.
한국에 살았다면 재밌는 드라마가 끊임없이 나오니 티비를 외면하는게
쉽지 않았을 거에요.
티비를 안보니 요즘 어떤 드라마가 재밌고 어떤게 유행인지도 모르지만
그걸로 인해 얻어지는게 더 많다는 생각이 들어요.
나중에 시간이 지나면 더 선명하게 드러나겠지요.
꿈구는 자님 찾아주셔서 댓글 주셔서 감사해요.^^
오래된 전자렌지 고장나는 바람에 자연스럽게 렌지 없앴네요. 아직도 가끔 불편함을 느끼지만 2년째 잘~ 버티고 있어요. 쇼핑몰에서 전자렌지를 무의식중에 찾아봅니다. 이놈의 쓰레기 같은 물건 욕심 언제 버려질려나... 님의 글 읽어보니 공감백배!!!
전자렌지가 필요할 때 오븐이 그 역활을 대신해주더군요.
좀 더 시간이 걸려서 그렇지 예열해서 데우거나 구우면
오히려 맛도 더 좋구요.
현숙님도 전자렌지 사지 마시고 오븐으로 대체하세요.^^
ㅎㅎㅎㅎ그래도....
티부이는 있는게...더 필요하지 않을까요..ㅋㅋ
몇년 후엔 저희도 살 것 같아요.
한참 아이들이 책을 읽을 시기라 몇년간만 없이 살아보려 해요.
쌀점방님 새글 올리셨죠?^^
지혜로우신 결단에
큰 박수를 보냅니다.
항상 감사드려요. ^^
티비로 인해 잃어버렸던 다른 소중한 것들에
눈길을 더 줄 수 있을 것 같단 생각이 들었어요.
감사합니다. 요리사님^^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아. 전자렌지 대신 오븐 활용하면 되겟네요 ^^
저도 이사가면 티비를 사용하지 말까 고민중예요.. 저부터 드라마에 계속 빠져서리.ㅎㅎㅎㅎ
네, 오븐하고 찜기를 사용하게 되고 그게 더 맛도 좋게 하더군요.
응답하라 1994 하도 재밌다 해서 유투브를 통해 짧막한거 몇번 봤는데
가끔 이렇게 보는게 나은 것 같아요.
너무 티비에 노출되면 모든 드라마를 다 챙겨볼 것 같아서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