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나(Jinna)와 혜나(Hannah)

모닝뷰 2013. 12. 11. 14:54

 

혜나 학교에서 쿠키집 만들기를 하니까 엄마들이 참여할 수 있으면 와주었으면 한다는

편지를 지난 주에 받았답니다.

지나가 초등학교 1학년이고 혜나는 유치원 가기전인 한국으로 치면 어린이집에

다니는 것과 같답니다. 테네시에는 초등학교 안에 어린이집도 있네요.ㅎㅎ

 

전날 밤, 혜나와 같이 쇼핑하면서 쿠키집 만들기에 필요한 것들을 사뒀는데

10시에 학교 식당으로 가서 혜나를 만났답니다.

 

만약 제가 안갔더라면 혜나가 얼마나 서운했을까요. 식당 안으로 들어선 저를 본 혜나가 정말

환하게 웃어주었습니다. 코끝이 찡해지는 느낌....바로 그런 느낌이었지요.

 

빈 우유통에 프로스팅을 바르고 그 위에 그레햄 쿠키를 붙여줍니다.

도와주려고 했는데 혜나가 혼자서 해보겠다고 해서 저는 구경만 했습니다.

 

옷은 혼자서 안입으려고 하는데 요런 건 혼자서도 잘하네요.

 

혜나반이 16명인데 절반은 교실안에서 만들고 있답니다.

 

지붕도 붙여주고.....

 

지붕위에 프로스팅을 다시 입혀줍니다. 풀과 같은 역할을 하는 셈이지요.

다른 엄마들처럼 도와줄까 하다가 좀 엉성해도 혜나 스스로 만드는데 의미가 있을 것 같더군요.

 

밑에도 다들 장식하던데 저는 이정도도 충분할 것 같아서 잘했다 칭찬했더니

혜나도 만족하는 것 같습니다.

 

혼자서 뭔가를 했다는 성취감 때문일까요. 기쁜 표정을 숨길 수 없는 혜나....

 

사탕은 엄마가 안주니까 이젠 먹어보겠다고 하지도 않고 남은 쿠키를 먹네요.

 

허전해 보여서 젤리로 울타리만 만들어 줬답니다.

 

정말 사랑스러워서 제가 찍고도 몇번씩 쳐다봅니다.

 

다른 아이들도 열심히 이쁘게 만들었지요.

 

애들 쿠키집만 찍겠다고 했는데 선생님이 아이들 사진 찍어도 상관없다고 하네요.

 

이 꼬마도 멋지게 만들었네요.

 

엄마가 열심히 도와준 아이의 쿠키집

혜나 울타리 카피하셨네요.ㅎㅎ

 

쿠키집 만들기 끝내니까 11시가 다 되었더군요.

지나 점심 시간이 11시니까 기다려서 점심 같이 먹었답니다.

부모가 점심때 찾아오면 특별한 자리에서 부모와 함께 점심을 먹을 수 있거든요.

 

지나와 함께 한 특별한 점심은 내일....

 

 

 

혜나가 점점 이뻐지는걸요.
환한 얼굴에 티없이 맑은 모습이 얼마나 고운지...
적응도 잘하고...유치원정도의 학교인데...자율적인 모습과 넓은 교실이 보기좋아요.
만 4살 반 애교가 철철 넘친답니다.
말도 조근조근 잘하고 저보 볼때마다
이뻐서 어쩔줄 모르겠어요.ㅎㅎ
너무 심한 자식사랑인가요?
저곳은 식당이고 교실도 크답니다.^^
아기같던 혜나가 이젠 숙녀같아요^^ 동글동글하던 얼굴도 젖살이 많이 빠져서 갸름하니 더 예뻐졌어요^^ 이쁜 따님들과 올해에도 즐거운 성탄 보내세용~~~
얼굴이 점점 갸름해지지요.
따님도 갸름해지면 통통하던 시절이 그리우실 거에요.
많이 튕기고 만져보세요.ㅎㅎ^^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
환하게 웃는 모습이 참으로 이쁘고 사랑스럽네요.
잘 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혜나 이쁘게 봐주셔서...^^
하하!~!~

헨델과 그레텔 생각나요.
그렇죠. 미니 헨젤과 그레텔^^
쓰신글 잘 읽고 가요~~
감사합니다.^^
따님이 어리고이쁘네요~~
울 아가들은 다 대학생인데 ㅎㅎ
자녀분들이 다 크고 나면
시원섭섭하단 표현 하시던데
그러신가요?^^
오~~~
혜나가 엄청 컸네요^^
더 이뻐지구요^^
쿠키집 만들기...ㅎㅎ
재미있었겠어요^^
아이들은 이럴때 엄마가 꼭 가줘야 좋아하더라구요^^
나형양도 많이 컸지요.
애들 궁금하니 사진 좀 올려주세요.
크리스마스 잘 보내세요.^^
수고하신 정보에 (즐)감하고 갑니다 (짱)
추운 방판길 안전 운행하시고 마음만은 포근하게 보내세요 (아싸)
건강관리 잘 하시고 좋은일만 있으시길 바랍니다^_^(파이팅)
감사합니다. 신박사님(^^)
애가 너무...귀여워요 > <
아역배우해도 잘어울리겠어요 ㅎㅎ
우리말이 서툴어서 기대도 안하지만
혹시 들어오면 시켜볼까요? ㅎㅎ
참 즐겁게도 노는군요. 교육적인 면에서도
먹거리 가지고 만드는 놀이는 행복해지는 법을 알 수 잇을것 같아요
아이들은 다 천사죠. 너무 귀여워요
먹는 걸로 장난친다 하시는 어른들도 있겠지만
이렇게 다양한 체험을 통해 많이 성장하겠지요.
감사합니다.^^
고운님 매우추운 날씨입니다.
하루를 시작하는 이시간 사랑의 향기로

포건히 감싸주는 마음으로 세상을 봄니다
상쾌하고 행복한 오늘의 시작압니다.

행복 가득한 하루를 시작하는 당신께 세상의
모든 행복을 담아 전하는 하루 되시기를

기원합니다.항상 건강하시구요..-불변의흙-
감사합니다. 불변의 흙님
댓글이 너무 늦었네요.
크리스마스 행복하게 보내세요.^^
혜나가 너무 이뻐요~~다른 아이들도 천사같은 눈동자에 귀엽네요..^^♡멋진추억같이 하셨네요
아이들은 다 천사 같아요.
우리 애들도 이쁘고 남의 애들도 다 이뻐요.
펄님^^ 크리스마스 가족과 특별한 시간 만드시고
늘 행복하세요.^^
혜나의 쿠키집~
정말 예쁘게 만들었네요.
너무 귀엽고 사랑스런 혜나입니다. ^^
감사합니다. 요리사님
요즘 많이 바쁘시죠?
건강 조심하시고 크리스마스 특별요리도
기대하겠습니다.^^
고사리 같은 손으로 쿠키집이 완성 되었네요..
환한 미소의 헤나(~)(~)자랑스러운데요(~)(^^)
감사합니다. 이쁘게 봐주셔서...
행복한 (크리)스마스 되세요.(^^)
울 귀여운 혜나~~ㅎ
아직은 엄마손이 많이 필요할 때라서
엄마오면 더 좋아하는거 같아요..ㅎ
지나는 파파걸 헤나는 마마걸이랍니다.
싸장님 올 크리스마스도 행복하세요.^^
비밀댓글입니다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