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따라 꽃따라

때때로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카메라를 만지작 거리곤 합니다.

세월

댓글 59

사진

2021. 4. 5.

세월 
세월의 흐름을 암시하듯 
통도사에 있는 이 나무는 지나온 세월을 
O으로 표시하면서 아직도 살아서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