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의 푸르름을 마음에 품은 날

댓글 4

오늘의 감성

2020. 12. 6.

바다의 푸르름이 아름다운 날입니다.

겨울임에도 포근한 날이기에

바다 냄새가 더욱 상큼하게, 시원하게 다가옵니다.

 

 

시원하게 펼쳐진 바다가 로라의 마음 가득 채워지니

오늘도 행복으로 시작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