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 마음 ♬♪-----]/♧예쁜 이미지

★러블ㄹ1정숙★ 2009. 9. 25. 23:36

 

 

 

 

 
상사화 전설
 
상사화는 나팔꽃과 같이 몇 안되는
남자가 죽어 환생한 꽃이랍니다
 
옛날 한 마을에  너무나 사랑하는 부부가
아이가 없어  간절히 소망한 가운데
늦게야 태어난  아이가 딸이였다 합니다
 
고명딸로 태어난 아이는 부모님에 대한 효성은 말할
것도 없거니와 그 이쁨은 온 마을에 자랑으로
소문이 자자했답니다
 
그러다  아버님이 병이들어
돌아 가시어서 극락왕생하시라며
백일동안 탑돌이를 하였는데처녀를
지켜 보는 사람이 있었으니
큰 스님 시중드는 스님이였으니...
 
누가 볼세라... 마음을 들킬세라...
안절 부절 두근반 세근반 
 
분홍으로 물들어 감이 하도애절한 가운데
말 한마디 못하고
어느덧 백일은 다가왔으니
 
불공을 마치고 처녀가집으로 돌아 가던 날 
스님은절 뒤편 언덕에서  하염없이 그리워하다
그만 그날부터 시름 시름 앓기 시작하여
운명을 달리 했다 합니다
 
그 다음해 봄
절가에 곱게 핀
한 송이 꽃이  그 스님의 무덤 옆이라

언제나 잎이 먼저 나고 잎이말라 스러져야 꽃대가 쑥~하고
올라와서는 꽃송이를
고개가 무겁게 피었던지라이름하여 상사화라 한답니다
 
세속의 여인을 사랑하여
말 한마디 못한  그 스님의 애절함이... 
그래서 "이룰수 없는 사랑"이
꽃말이라 합니다
 

//
 

소중한 내 친구야

9월도 끝 무렵입니다

 

세월이 어이 이렇게 빨리 가는지요.

9월이 끝나면 곧바로 명절이 다가오고

바쁜 나날들이 될 것 같습니다

 

우린 중년이잖아요

바쁜 나날 중에서 건강 챙기시고

건강한 나날 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