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 마음 ♬♪-----]/♧행복한 요리

★러블ㄹ1정숙★ 2011. 8. 12. 16:00

당근 ,새송이, 매운고추 (우리집 화분에서 기른거라 무지 매워요..)

 

 호박 도 체 쳐서 소금에 살짝 절이세요~`

 

 

 

 

 

어린시절 비오는 여름이면 흙 담위에 열린 연두빛 애호박을 따다가 총총 채썰어 부쳐 주시던 울 엄마표 호박전...

그땐 그냥 호박에 밀가루만 넣어 부쳐도

정말 맛있었는데...

오늘 내리는 비를 보다 갑자기 생각나서

시골집 담에 매달린 애호박이 아닌

마트에서 사온 애호박이지만

애호박 하나 사고

냉장고안에 있는 당근과 새송이까지

매운고추는 우리집 화분에서 살짝...

집에서 기른거라 피망도 고추도 무지 매워요

매운 고추는 매운거 좋아하는

신랑 주려고 따로 부칠겁니다

 

준비물

호박.당근.새송이.매운고추.계란.소금.밀가루

 

먼저

호박을 채쳐서 소금에 살짝 절이세요( 전 부칠때 호박에서 물이 나오지않아 좋아요 맛도 더 좋구요 )

호박 절인물 절대 버리지 마세요

☞잠깐

호박이 절여지면 물이 나오는데 버리지말고 그물에

밀가루 반죽하세요☜

당근이랑 새송이도 체쳐놓구

매운고추도 다져놓아요

(매운고추 다지면 손이 매워 고생하는데

저는 분쇄기에 넣고 분쇄 해줘요

고추를 넣고 계속 누르지 말고 스위치를 눌렀다

떼었다 하면서 갈아 주면 손도 고생 안 하고쉽게 합니다)

 

 

호박 절인물에 계란과 소금넣고 밀가루 반죽하여

호박.다른준비한 야채도 넣고

부치면 된답니다

매운고추는 나중에 반죽 조금 남겨 섞어서 부치세요

아이들과 어른은 취향이 다르니까요

 

엄마솜씨는 절대 못따라 가지만

어린시절을 생각하며 맛있게 먹었답니다

★━─‥☆━─‥☆━─‥★━─‥
┏━━┓┏━━┓┏━━┓┏━━┓┏━━┓┏━━┓
┃♡웃┃┃음♡┃┃♡꽃┃┃이♡┃┃♡팡┃┃팡♡┃
┗━━┛┗━━┛┗━━┛┗━━┛┗━━┛┗━━┛
비온뒤 더위도 이젠 막바지 기승을 부리겠지요...
얼마 남지않은 여름 즐거운 추억 만드시고
행복한 금요일 아름다운 주말 주일 되세요...
오랜만에 보는 해가 덥지만 반갑기만 합니다
행복한 웃음짓는날 되세요
끄윽 (~)
생각 나애여
막걸리 한 사발 주시면 안될까요(?)
그럴까요?ㅎ
웃는날 되세요~~^^*
동해 바다의 그리움/소우주/정석현

뱃고동
길게 울리면
푸른 바다가 춤을 춘다

망망 대해 넘실대며
해펑선 멀리 하늘과 맞닿은 그리움
흰 포말 부수는 여객선의 스쿠류(썬 플라워 호)
울렁 울렁이며 아름다운 섬경을 찿는다

갈매기 사랑찿어
나래짓 하면
가슴에 품은 아련한 그리움
동해의 푸르름에 더 한껏 짙어오고

맑은 햇살 먹음은
끝없는 해평선이
하늘 맞닿아 눈웃음 짓는데

삶의 영위가
생활에 젖어
아름다운 사랑을 만들고 싶은 순간들을

울릉의 포말 처럼
내 생애에 남기고 싶다.
감사 합니다 웃는 날 되세요~~^^*
감사합니다.
여기는 한차례 소낙비가 지나갔지만
여전히 후덥덥하답니다.
즐거운 저녘시간 되세요.
토요일에 말복 벌써 여름이 물러가고 초 가을이군요,
3일에 주말의 휴일 걸맛은 날씨 고운 추억을 담으시가고
날씨가 한결 시원하답니다.
고운 주말 행복한 시간 가족과 함께 고운 축억 만드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시원하게 웃는 날 되세요 ~~^^*
고운밤 고운꿈 꾸십시요
좋은 칭구님
감사합니다
행복하세여~~^^*
호박전 맛나겟네. 막걸리와 먹으면 찰떡궁합이겠어(~)일요일에 보자(~)
막걸리와 호박전 ..좋지..(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