늦은 오후 잠자리를 찾는 갈구리나비

댓글 11

judy photo story/Butterfly 나비도 찍고~

2020. 4. 22.








주변에서 흔히 볼수 있는 나비 중 하나인 갈구리나비.

날개 끝의 모양이 갈구리처럼 휘어진 모습이어서 붙여진 이름이 갈구리나비입니다.

연 1회 발생하여 짧게 활동을 하고 사라지는,

번데기로 월동하는 나비입니다.

날개 끝의 색깔로 암수를 구별하는데

날개 끝에 노란빛이 있는 것이 수컷이며

암컷은 특별한 색이 없이 날개빛과 비슷한 모습입니다.



모든 사진은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습니다.




늦은 오후 갈구리나비는 잠잘 곳을 찾아 날아다니다가

나뭇가지 끝이나 풀잎 끝에서 잠을 청하는데

특유의 모습덕분에 얼핏 나뭇잎으로 보여지기 쉬운 모습입니다.

지난 주말 경기도 산자락에서 만난 갈구리나비는

낭만적이게도 철쭉 꽃봉우리 끝에서 잠을 자려나봅니다.

그 모습을 몇장 담아보게 되었네요.



















살짝 열린 날개 끝의 노란 빛으로 수컷임을 알 수 있었습니다.

이곳 저곳 날아다니며 편안한(?) 잠자리를 는 갈구리나비의

잠을 방해하지않기로하며 서울로 출발해봅니다.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
모든 사진은 본인의 허락없이 사용을 금합니다.
Copyright ⓒ All right Reserved.
All pictures cannot be copied without permis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