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숙천 쇠제비갈매기의 사랑

댓글 12

judy photo story/Bird 새도 찍고~

2022. 4. 29.

 

 

 

 

늦은 오후에 찾아간 왕숙천

도착한지 1시간 40여분만인

오후 5시가 훌쩍 넘은 시간

점점 흐려지는 날씨에 빛이 부족했지만

드디어

왕숙천 쇠제비갈매기의 사랑이 시작되다~!

 

 

그곳에서 만난 분들이 보여주신

따뜻한 배려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습니다.

 

 

계속 신호를 보내던 오른쪽 암컷.

드디어 나의 상대로 인정한듯~

 

 

 

 

 

 

 

 

 

 

 

 

 

 

 

 

 

 

 

 

 

 

 

 

 

 

 

 

 

 

 

 

 

 

 

 

 

 

 

 

 

 

 

 

 

힘차게 날아오르는 수컷.

 

 

 

 

 

 

쇠제비갈매기 짝짓기 (111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