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음식

건강이 2010. 4. 17. 09:52

 

 

*불면증과 빈혈에 효과*

달래에 들어 있는 성분중 비타민C와 함께 가장 풍부한 칼슘은 스트레스를 완화시키는 작용이 뛰어나 날카로와진 신경을 안정시키고 불면증에 시달리는 사람들사이에 그 효험이 널리 알려져 있다. 비타민C가 부신피질 호르몬의 분비를 도와 신경을 안정시킴으로써 수면장애에 도움을 주기 때문이다.

 

*여성질환에 효과 *

 여성에게 부족하기 쉬운 철분을  다량으로 함유한 달래는 여성의  자궁출혈이나 월경불순에도 효과가 있다.특히 달래를 말린 뒤 달여 마시면 보혈작용을 하여 여성 질환에 도움이 된다.

 

*기침, 감기, 백일해*

달래는 기침, 감기, 백일해, 기관지염 등에 거담제로 쓰인다. 편도선이 부어 목이 아플때는 달래를 찧은것으로 턱 밑을 찜질한다. 달래를 짓찧어 바르면 염증을 제거하고 진통작용과 해독작용을 한다. 감기에 잘 걸리고 허약한 사람은 달래의 뿌리와 잎을 두들긴다음 소금으로 비벼 매실초와 간장을 1;2의 비율로 섞고 꿀을 조금 넣는다. 이것을 서늘하고 어두운 곳에 보름가량 두었다 먹으면 좋다.

 

*피부의 노화를 방지*

달래는 비타민C가 특히 풍부한데 피부의 신진대사를 촉진하기 때문에 피부의 노화를 막아주고 기미, 주근깨의 원인인 멜라닌 색소의 생성을 억제하는 작용을 한다.

 

*벌레에 물렸을때*

독이 있는 벌레에 물렸을때 달래의 줄기와 뿌리를 짓찧어 물린 자리에 붙이면 독이 치료되고, 신경통에도 잘 듣는다.

 

*타박상과 종기*

타박상이나 종기에는 달래의 줄기를 태워서 붙이거나 짓찧은 달래를 밀가루와 반죽한뒤 붙이면 덧나지 않고 잘 아문다. 달래는 살균, 소염작용이 있어서 독충에 물렸을때 달래의 줄기와 뿌리를 찧어 상처에 붙이면 해독된다.

 

 

달래를 조리할때 식초를 곁들이면 비타민C의 파괴를 어느 정도 막을 수 있다. 특히 달래를 날로 먹으면 비타민 C를 가장 효율적으로 섭취할 수   있다.

달래의 알리신은 항산화기능, 항암작용등 우리 몸의 면역 기능을 높여주어 저항기능을 키워주는 건강식품으로 `들에서 나는 약재`라고도 한다.

 

`본초습유`에서 `달래는 적괴를 다스리고 부인의 혈괴를 다스린다`라고 적혀있다. 적괴란 암, 종양등을 뜻하고 혈괴란 부인과 계통의 암, 종양 또는 어혈응어리를 가르킨다. 그래서 달래는 암의 예방이나 어혈을 풀어주는 식품으로도 많이 사용되고 있다.

예부터 불면증이 있을때 달래를 먹으면 잠이 잘 오고 정력을 돕는다고 하여 달래의 줄기와 수염뿌리를 물에 씻어 물기를 뺀 후 소주에 담가 15일쯤 지나서 먹기도 했다. 실제로 지금도 위염, 불면증, 피를 생성시키는 보혈약재로 쓰이고 있으며, 자궁출혈이나 생리불순 치료제로 많이 사용된다.

성질이 따뜻하여 소음인이나 태양인에게 좋은 달래는 비타민 종류가 골고루 들어 있어 겨우내 움츠러 들었던 몸을 활동적으로 하는데 도움이 된다. 특히 풍부하게 들어있는 비타민C는 피부노화를 예방하고 몸의 세포와 세포를 잇는 결합조직의 생성과 유지에 매우 중요한 구실을 한다. 뿐만 아니라 간장기능을 활성화시키고 동맥경화의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하지만 달래는 성질이 따뜻하므로   평소 몸에 열이 많은 사람은 너무 많이 먹지 않는 것이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