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종을 기다리는 사람들에게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