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소식

홍반장 2021. 4. 19. 10:20
김천시-(주)동희산업 MOU체결, 334억 투자

김천시 안전속도 5030 정책 오는 17일 전면 시행!

 

김천시는 보행자 통행이 많은 도시부의 제한 속도를 낮춰 보행 중 교통사고 사망자를 줄이고 아이가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한 ‘안전속도 5030’정책을 오는 17일부터 전면 시행한다고 밝혔다.


 


‘안전속도 5030’은 도로교통법 시행규칙 개정에 따라 규정속도를 하향 조정해 교통사고를 줄이고 보행자 안전을 지키기 위한 정책이다.

 

이에 따라 오는 17일부터 주거·공업지역 등 주요 도로는 기존 60㎞에서 50㎞로, 주택가 등 이면도로는 40㎞에서 30㎞이하로 속도를 제한한다.


 


시는 경찰서와 협업을 통해 이마트 사거리, 한일여고 삼거리, 생명과학고에서 부거리 오는 도로, 덕곡동 김천농협 주유소 삼거리 등 50km 이하, 김천동부초 앞, 김천초 앞 등 초등학교 앞 30km 이하로 도심 주요도로 및 이면도로를 대상으로 속도관리 구간을 지정했다.

 

오는 17일부터는 5030 속도 하향 구간에서 규정 속도를 위반할 경우 과태료가 부과된다. 단, 3개월 이내 설치된 무인교통 단속기는 유예기간을 거친다.

 

시 관계자는 “전국에 시행되는 ‘안전속도 5030’ 정책은 나 자신과 가족, 이웃들의 안전을 지킬 수 있는 정책이다. 김천시는 협의를 거쳐 진행해야할 구간이 있어 진행 중이며, 단속카메라 설치 중에 있다. 다소 속도가 줄어 다소 불편하겠지만 시민 모두의 안전을 위한 일이니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출처 [저작권자 : 김천인터넷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