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소식

홍반장 2021. 7. 24. 08:29
제목 없음

           김천시 파크골프장 개장 준비 ‘착착’

 

김천시는 김천대교 하부 지좌동 감천변에 위치한 파크골프장이 순조롭게 조성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파크골프장 조성이 완료되면 김천에도 첫 파크골프장이 생기게 된다.

ⓒ 김천신문
김천 파크골프장은 시민들에게 다양한 스포츠 공간을 제공하고 생활체육을 통한 건강증진을 위해 27홀 22,767㎡ 규모로 시비 7억원을 들여 추진하고있다. 김천시는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해 11월 관계기관 및 부산국토관리청의 하천점용허가를 받아, 올해 4월초 잔디식재 및 코스 조성 공사를 완료하고, 현재 화장실 등 이용자 편의 시설 조성 등 마무리 작업이 한창으로, 잔디 생착과 편의시설 공사가 완료되는 올 가을에는 개장을 기념하는 시장기 파크골프대회도 계획하고 있다.

파크골프장 조성을 위해 김천시 파크골프협회와 함께 실시설계 단계부터 관련 규정을 확인하고 설계 용역사와 인근 시군의 파크골프장을 밴치마킹하여 파크골프장 공인 및 검정규정에 따라 코스를 계획하고, 시공중에도 김천시 파크골프협회 관계자와 수시로 현장을 방문하여 시공 현장을 점검하는 등 김천시 첫 번째 파크골프장 조성에 많은 정성을 쏟았다.

ⓒ 김천신문
한편 인근 직지천 고수부지에 조성한 그라운드 골프장과 마찬가지로 파크골프장 또한 별다른 시설물이 없어 집중호우나 태풍에 따른 비로 경기장이잠겨도 큰 피해 없이 간단한 청소만으로 쉽게 복구하여 사용이 가능하며, 고수부지 및 하천변이 아닌 부지에 조성할 경우 보상비만도 수 십 억원이 소요되는 문제점 등이 있어 타 시군에서도 하천변을 이용해 파크골프장을 조성하고 있고, 파크골프장 공인 및 검정규정에도 공원부지나 하천부지를 파크골프장 조성 위치로 제시하고 있다.

김충섭 시장은 “김천 파크골프장 개장으로 시민들의 다양한 여가 선용과 건강증진에 한층 더 기여하고, 파크골프를 즐기기 위해 인근 시군을 방문해야 했던 시민들의 불편이 해소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김천신문

 

  출처 [저작권자 : 김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