健康 .情報

홍반장 2022. 1. 7. 09:11

저는 대학병원에 근무하는 사람인데....


정혈요법으로 14 년을 고통받던 두통,두중감에서 벗어났다. 사혈점으로 지정하여 놓은 기존의 잘못을 지적한 자연정혈요법의 의술 이론이야말로 의료혁명이 아닐 수 없다는 확신을....     2009.10.5   1급자격사  김명○

40대 초반부터 나는 늘 두통을 안고살았다. 혈압이 약간 있었지만 약으로 잘 조절되고 있었다,  나의 두통은 머리가 아프다거나 하는 통증이 있는것이 아니고 늘 머리가 무겁고 머릿속에 공기가 통하지 않는것같은 답답함 같은것이었다 오후가 되면 정신이 몽롱해지며 꼭 꿈속 같은것이 노후에는 치매까지 올것같은 불안감속의  생활이었다, 하여튼, 영국의 날씨처럼 정신이 맑은날은 일주일에 오전으로 2~3번 정도여서 공기가 통하지않는 비닐모자를 꾹 눌러쓴듯 짜증만 생기는 그런생활의 연속이었다
나의 상비약은 두통약 "게보린"이다  일주일에 평균적으로 3~4알씩은 먹었으리라,,,오직 맑은정신이 들고싶은 유혹에서 14년을 먹어왔다 그것도 직장이 대학병원인데 말이다,,, 그동안 지압, 뜸,한약등 여러 방법도 별 효과를 못봤다.

그러던중 2007년에 S 사혈을 알게되었고  큰 효과도 보았다  이제는 살았다 싶어 깊이있는 공부를 하려고 여러책들을 살피다가 자연정혈요법을 알게되었다.  이 책을 보는 순간 S사혈의 병명을 사혈점으로 지정하여놓은 잘못을 지적한 자연정혈요법의 의술이론이야말로 의료혁명이 아닐 수 없다는 확신을 가지게되었다. "한가지 장기를 고치면 100 가지 병이낫고"  "한가지 병을 고치려면 1~4 가지의 장기를 치료해야된다" 는 간단한 말 같으면서도 심오한 진리의 깊이가 느껴지는 이 말 한마디가 모든 설명을 대신할수있으리라 본다.
나는 정혈요법으로 14 년을 고통받던 두통,두중감에서 벗어났다 , 정말로 아주 " 새까맣게 삭은  엿물 " 같은 어혈을 뽑아내고 두통에서 해방된 이 기쁨은 말로 다 형용할길이없다  2009년 10월, 나는 이제 자연 정혈요법의 1 급 자격사가 되었다.  이제는 자연정혈요법의 의술을 널리 전해야하는 확신에찬 사명감으로 남은 생애를 바칠 것이다.

병명은 수 없이 많아도 원인은 하나 쓰레기(사혈 어혈 죽은피 콜레스톨)죽은피가 혈관을 막고 피가 흐르지 못해 나타나는 부작용이 병 막힌 혈관을 뚫는 방법도 죽은피를 살리는 방법도 전무 청소 뿐이다 혈관을 막은 사혈을 청소하고 막힌 혈관이 뚫어저 피가 흐르면 즉시 회복됨 못고치는 병이 없다 몸속에 싸인 사혈을 청소하면 청소한 양만큼 몸이 다시 생성함 깨끗이 청소하고 피가 맑아 잘흐르면 면역력  최고 만병통치 무병장수 변강쇠 보장됨 몸을 보호 유지 하는게 피 힘의 근원이 피 피를 맑게. 청소하는 방법 
www.ab88.kr/47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