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없음

아야해 2019. 8. 14. 20:55




청띠깡충거미

 

학 명 : Siler cupreus Simon, 1889

분류 : 거미목(Araneae) 깡충거미과(Salticidae)


크기 수컷 5~6mm, 암컷 5~7mm.

배갑은 암갈색이며, 눈 부분이 검고, 앞쪽에 청록색의 가는털이 덮여 있다.

다리는 첫째다리가 강하고 크며 흑갈색을 띠며, 넓적다리와 종아리 다리마디에 털 다발과 2~3쌍의 가시털이 있다.

배는 긴 달걀모양으로 등 앞쪽에 청록색 털이 띠무늬를 이루고 있다.

-다음백과사전-


이넘은 머리 옆에 빨간색이 있어서 수컷 같습니다.


'

'

'

'

'

'

'

'

머리 옆 부분에 붉은색이 보이네요.


청띠깡충거미가 참 고급지게 생겼습니다.
청띠라기보다 옥색빛띠 같습니다.
토끼처럼 이동시에 깡충 뒤는 특징이 있는가 봅니다.
즐감 & 공감합니다.
곧 처서가 다가오고 있네요.
마지막 여름이 가기전에 멋지게 보내시길.
아네스님 이넘들은 깡충 깡충 잘 뒤어 다닙니다.... 감사 합니다..
**나이 만큼 그리움이 온다**

그리움에도 나이가 있답니다.
그리움도 꼬박꼬박 나이를 먹거든요
그래서 우리들 마음 안에는
나이만큼 켜켜이 그리움이 쌓여 있어요

내 사랑하는 이는
내가 그리도 간절히 사랑했던 그 사람은
지금 어디서 무엇을 하고 있을까요
그 사람도 나를 이만큼 그리워하고 있을까요

내가 그리움의 나이를 먹은만큼
그 사람도 그리움의 나이테를
동글동글 끌어안고 있겠지요

조심스레 한 걸음 다가서며
그 사람에게 묻고 싶어요
"당신도 지금 내가 그리운가요?"

스쳐가는 바람의 소맷자락에
내 소식을 전합니다.
"나는 잘 있어요
이렇게 당신을 그리워하며..."

- 좋은 생각 중에서 -

오늘 하루도 지혜와 사랑이 가득한 기쁜날 되시고
항상 행복 하시기 바랍니다 -불변의 흙-
불변의 흙님 무더운 바람에도 기쁜 소식이 오겠죠. ㅎㅎ
청군 홍군 운동회라도 열어야하나요?
깡충거미 운동회....ㅎㅎㅎ
봄이님 깡충거미 모임이 있나 봅니다. ㅎㅎㅎ
**나이 만큼 그리움이 온다**

그리움에도 나이가 있답니다.
그리움도 꼬박꼬박 나이를 먹거든요
그래서 우리들 마음 안에는
나이만큼 켜켜이 그리움이 쌓여 있어요

내 사랑하는 이는
내가 그리도 간절히 사랑했던 그 사람은
지금 어디서 무엇을 하고 있을까요
그 사람도 나를 이만큼 그리워하고 있을까요

내가 그리움의 나이를 먹은만큼
그 사람도 그리움의 나이테를
동글동글 끌어안고 있겠지요

조심스레 한 걸음 다가서며
그 사람에게 묻고 싶어요
"당신도 지금 내가 그리운가요?"

스쳐가는 바람의 소맷자락에
내 소식을 전합니다.
"나는 잘 있어요
이렇게 당신을 그리워하며..."

- 좋은 생각 중에서 -

오늘 하루도 지혜와 사랑이 가득한 기쁜날 되시고
항상 행복 하시기 바랍니다 -불변의 흙-
불변의 흙님 감사 합니다..
반갑습니다.~♣
74주년 광복절을 맞이하여 온 국민이 하나 되는
날이 되기 바라며, 호미 씻는 날이라는 음력
칠월 보름 백중날 건강 챙기시고
가족들과 함께 행복을 나누시기 바라며
님의 정성담은 블로그 잘 다녀갑니다.~~♣
지곡(꽃바우님)태풍이 스쳐 가니 오늘은 하늘이 맑아요... 감사 합니다..
안녕하세요 징검다리 연휴의 시작인 광복절 아침입니다
오전중 일본 규슈을 거쳐 올라오는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전국에 비가 예보되어 있습니다 특히 동해안은
300mm가 내린다니 빗길 주의하시고 날은 궂지만 가족과
함께 웃으며 즐기는 행복 가득한 시간 누리시기 바랍니다
손요한님 우리동네 태풍 미풍으로 스쳐 갔습니다.... 늘 시원한 날들 되시길..
청띠깡충거미 감사히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아야해님 즐겁고 행복한 광복절 휴일 되세요!
금강조아님 감사 합니다..
묘하게 생긴 거미 보질 못한 거네요..
푸른들님 자연의 멋들이죠. ㅎㅎ
늘 정겨운 이야해님~
청띠깡충거미 수컷, 덕분에 잘 보았습니다.

오늘은 74주년을 맞이한 광복절, 나라를 찾기위해 목숨도
아끼지 않았던 순국 선열들에게 감사함을 가지는 날 되였으면 합니다.
독립된 이나라가 부강한 나라가 되어 잘 살았으면 하는 것이 우리들의 마음겠죠.♡♡
공룡우표매니아님 광복절도 조용히 지나 가네요.... 좀 더 잘사는 세상이 되길 바래 봅니다...
(♡)광복절,백중날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파이팅) (♡)
잘보고 갑니다 (!)
공감하고 갑니다(~)(~)(~)
신박사님 감사 합니다...
소중한 불친님
제74회 광복절 입니다
대한독립을 위해 목숨
바쳐 희생하고 순국하신
애국지사님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추모하며 지금의
이자유 주심에 고개숙여
감사드리며 오늘도 사랑향기
만들면서 행복한 시간으로
평화로운날 되기를 진짜로
간절히 바랍니다 ~만만세~
친구사이님 아름다운 발길 감사 합니다..
남부지방은

태풍 크로사의 영양으로

시원한 바람이 불고 있네요

언제쯤 더위가

한풀 꺽일려는지

조금만 더 참으시기 바람니다 ,

,,,,,,,,,,,,,,,,,,,,,,,,,,,,,,,,,,,
씨밀레님 오늘 밤은 정말 시원 합니다....
광복절인 오늘
하루종일 부슬비가 내리네요.
국민 모두가 환호로 축하할 날인데도
국내외의 사정은 암담하기만 한데
방향감각을 잃은 국가지도자들은
국민들을 어디로 끌고 갈지 암담하기만 합니다.
국민들이라도 정신을 똑바로 차려야겠습니다.
즐거운 남은 시간 되세요.
시냇물님 건강한 국민들이 잘 판단 할 겁니다... 감사 합니다..
광복절 74주년 오늘 왠지 숙연해 집니다..
하루종일 부슬비가 내리네요.
요즘 같은 시국에 극일을 해야 합니다..
우리 국민들이라도 정신을 똑바로 차려야겠습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황금별장님 정신 똑바로 차려야 할 것 같은 시국이네요... 감사 합니다.
(♡)새로운 한주 건강관리 잘하시고 보람되게 보내세요 (파이팅) (♡)
신박사님 감사 합니다..
안녕하세요 광복절은 뜻깊게 지내셨는지요
오늘은 쉬는분도 계시고 일을 하시는 분들도
계실것 같습니다 그래도 더위도 한풀 꺽이고
귀뚜라미가 우는 소리도 들려 가을도 가까이
왔음을 느끼게합니다 힘내시고 멋진날되세요
손요한님 더위가 오늘은 한풀 꺽긴 것 같습니다... 감사 합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되세요...
좋은세상님 감사 합니다..
청띠가 눈에돋보입니다~~
제시카알바님 이넘들 색 정말 예뻐요...
**나이 만큼 그리움이 온다**

그리움에도 나이가 있답니다.
그리움도 꼬박꼬박 나이를 먹거든요
그래서 우리들 마음 안에는
나이만큼 켜켜이 그리움이 쌓여 있어요

내 사랑하는 이는
내가 그리도 간절히 사랑했던 그 사람은
지금 어디서 무엇을 하고 있을까요
그 사람도 나를 이만큼 그리워하고 있을까요

내가 그리움의 나이를 먹은만큼
그 사람도 그리움의 나이테를
동글동글 끌어안고 있겠지요

조심스레 한 걸음 다가서며
그 사람에게 묻고 싶어요
"당신도 지금 내가 그리운가요?"

스쳐가는 바람의 소맷자락에
내 소식을 전합니다.
"나는 잘 있어요
이렇게 당신을 그리워하며..."

- 좋은 생각 중에서 -

오늘 하루도 지혜와 사랑이 가득한 기쁜날 되시고
항상 행복 하시기 바랍니다 -불변의 흙-
불변의 흙님 감사 합니다..